상단여백
HOME 전국네트워크 충청권 보도자료
대전만의 향기·색·감동을 찾아 떠나요역사·자연·야경을 즐길 수 있는‘2020 대전스토리투어’운영
대청호 대전 동구를 돌라보는 새벽 힐링투어 <사진제공=대전시청>

[대전=환경일보] 김현창 기자 = 대전광역시는 평소 잘 알려지지 않은 지역의 숨은 역사와 자연자원을 찾아 여행하는 ‘2020 대전스토리투어’를 운영한다고 5일 밝혔다.

대전스토리투어는 근대100년여행, 보문산도시숲여행, 중앙시장맛여행을 즐길 수 있는 원도심투어, 갑천, 유등천, 대청호 대덕구, 대청호 동구를 돌아보는 새벽 힐링투어, 대동 하늘공원, 갑천 반딧불이를 찾아가는 야간 투어, 한국전쟁70년, 현충원과 유성온천, 맞춤여행으로 구성된 역사투어를 운영한다.

대전스토리투어는 지난 1일부터 오는 12월 12일까지 총 72회 운영되며, 매주 토·일요일 코스별로 새벽, 오전, 오후, 야간으로 구분해 진행된다.

대전 곳곳에 숨은 이야기를 알고 싶거나 자연을 통해 색다른 힐링을 체험하고 싶다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참가신청은 대전스토리투어 홈페이지와 네이버밴드에서 사전예약을 통해 신청할 수 있으며, 코스별 선착순 20명으로 마감하며, 참가비는 1만 원이다.

투어 참가자는 건강과 안전을 위해 마스크착용, 발열체크, 전자출입명부 작성, 좌석 띄어앉기 등 방역지침을 준수해야 한다.

대전시 박도현 관광마케팅과장은 “코로나19로 미뤄졌던 대전스토리투어가 시작되면서 참여여행객들이 대전의 색다른 모습을 즐길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라며 “앞으로 대전을 찾는 여행객들에게 즐거움과 감동을 줄 수 있도록 새로운 관광콘텐츠를 개발하고 인프라를 구축하는 등 관광환경 조성에 힘써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오는 8일에는 보문산도시숲을 찾는 원도심투어가, 9일에는 갑천 새벽힐링투어와 대동하늘공원 야간투어가 진행된다.

김현창 기자  hckim1158@hanmail.net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현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환경권 40주년 기념 포럼·국제학술대회
[포토] 코로나&백혈병 백신개발 후원 '지구힐링 아마추어 골프대회' 개최
한복 입고 질의하는 전용기 의원
[포토] 한국대기환경학회, 제63회 정기학술대회 개최
[포토] 제11회 공기의 날 기념행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