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네트워크 충청권 보도자료
충남, 해양·수산 기업 수출 다변화 지원책 마련러시아와 카자흐스탄 대상 화상 수출 상담회···수출 계약 55만불 달성
현지 바이어와의 화상 수출 상담회 <사진제공=충청남도>

[충남=환경일보] 김현창 기자 = 충청남도는 지난 1일 보령 웨스토피아에서 화상 수출 상담회를 열고, 1837만 달러 규모의 수출 상담을 진행했다고 2일 밝혔다. 이 자리에서 달성한 수출 계약 규모도 3개 업체 총 55만 달러에 달한다.

충남테크노파크 충남해양수산창업투자지원센터와 함께 연 이번 상담회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해양·수산 분야의 중소기업에 수출 다변화 기회를 제공코자 마련했다.이날 상담회에는 조미김, 김스낵, 키조개, 건강기능식품, 화장품 등 도내 해양·수산 기업 총 8개사가 참가했다.

독립국가연합(CIS)인 러시아와 카자흐스탄을 대상으로 한 이번 수출 상담회는 비대면 방식인 화상으로 진행했다. 도는 비대면 상담의 단점을 최대한 보완하고, 상담 효과를 높이기 위해 참가 기업 8개사의 제품 및 현지어로 번역한 설명 자료를 현지 바이어에게 미리 보내 직접 보고 경험해볼 수 있도록 했다.

그 결과 8개 업체가 총 1837만 달러 규모의 수출 상담 성과를 달성했다. 이 가운데 ‘명품김’은 러시아 바이어와 30만 달러, ‘씨앤비코스메틱’과 ‘다인내추럴’은 각각 카자흐스탄 바이어와 15만 달러, 10만 달러의 수출 계약을 성사시켰다.

충남도 관계자는 “이번 수출 상담회는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해외 진출 공백을 최소화하고, 독립국가연합 진출의 발판을 마련하는 자리”라며 “상담회 개최 후속 조치로 기업과 바이어 간 추가 개별 상담 및 수출 인허가 관련 절차를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충남도는 해외 바이어 요구사항을 반영한 수출용 제품 개발 및 베트남 온라인 입점 판매 지원 사업 등 도내 해양·수산 기업의 유럽·아시아 시장 진출을 지속 지원할 계획이다.

김현창 기자  hckim1158@hanmail.net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현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한복 입고 질의하는 전용기 의원
[포토] '지구힐링 아마추어 골프대회' 개최
[포토] 한국대기환경학회, 제63회 정기학술대회 개최
[포토] 제11회 공기의 날 기념행사
환경부 산하기관 국정감사 실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