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환경플러스 농·수·축
산림빅데이터 활용 아이디어 경진대회빅데이터를 활용한 창의적 아이디어 및 신규비즈니스 모델 발굴

[환경일보] 한국임업진흥원(원장 구길본, 이하 진흥원)은 한국형 뉴딜 정책에 적극적으로 부응하기 위해 지난 2일 2020 산림빅데이터 활용 아이디어 경진대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산림빅데이터 활용 아이디어 경진대회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한국정보화진흥원(NIA)이 지원하는 ‘빅데이터 플랫폼 및 센터 구축’ 사업의 일환으로 산림빅데이터 거래소에서 판매하는 데이터를 활용해 창의적 아이디어 및 신규비즈니스 모델을 발굴하기 위해 개최됐다.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비대면 온라인 영상회의 방식으로 진행된 이번 대회에는 서울대학교, 국민대학교, 경북대학교 등 다양한 분야의 사람들이 팀을 구성해 지원했으며 1차 서류심사에서 통과한 10개의 팀이 최종 대회에 참가하여 아이디어를 선보였다.

<자료제공=한국임업진흥원>

경진대회 대상에는 그린니즈팀이 제안한 ‘포레이더 : 고객특성을 고려한 맞춤형 숲세권 정보 제공’ 아이디어가 선정됐다.

해당 아이디어는 전원생활을 희망하는 사람들을 위한 숲세권 매물정보 제공 서비스이다.

숲세권을 ‘녹지조망이 풍부하고 녹색이 주는 맑고 쾌적한 공기를 느낄 수 있는 곳’으로 정의해 코로나19 시대에 맞는 숲을 활용한 주거생활문화 확산 방안을 제시하였다는 점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그 외에도 빅데이터 기반 병해충 신고 플랫폼, 산악자전거 운행안내 소셜 플랫폼, 산림 액티비티 서비스 연계 플랫폼, 등산객을 위한 대중교통 연계서비스 등 다양한 아이디어를 선보였다.

대상 수상작은 NIA통합 아이디어 경진대회에 출전할 예정이며, 한국임업진흥원은 대상 수상작 포함 경진대회 서류심사 합격팀 대상으로 후속 프로그램 의견 수렴을 통해 사업화 컨설팅 프로그램을 지원할 예정이다.

구길본 원장은 “경진대회를 통해 디지털 뉴딜정책의 핵심인 디지털 댐 구축의 실증적 사례를 만들고, 이를 통해 성공적인 데이터 생태계 조성에 기여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김원 기자  press@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제23차 전력포럼 열려
[포토] 산림청 추석 연휴 대비 국립하늘숲추모원 방역 점검
제1회 ‘수소경제와 한국의 수소기술’ 심포지움 열려
수도권매립지 노조, 코로나19 성금 기부
[포토] 조명래 환경부 장관 ‘그린뉴딜 분과반’ 제2차 회의 주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