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사회·복지
명절 앞둔 가락시장, 주차 걱정 없어진다9월16~30일 특별대책기간 운영

[환경일보] 김다정 기자 = 서울특별시농수산식품공사(사장 김경호, 이하 공사)는 추석 명절을 맞이해 가락시장 이용 고객 편의를 배려한 ‘2020년 추석 주차·교통 특별 대책’을 마련하고 시행에 들어간다.

특별대책은 9월16일(수)~9월30일(수), 총 15일간 시행하며, 본 기간 중 출하차량 일시 집중을 예방하고 기타 주차·교통 혼잡을 해소하기 위해 시장 내 채소2동 건립부지(북문 인근 구 청과직판 부지 내, 약 8300㎡ 규모)에 출하차량 임시대기 장소를 운영하고, 공사와 유통인 단체 합동으로 특별 교통근무(일 최대 약 183명 투입)를 실시한다.

아울러 공사는 일반 소비자가 가장 많이 찾는 시기인 9월22일(화)~9월30일(수)에는 구매고객 전용 주차장을 운영하며, 추석 휴장 기간인 9월 0일(수) 6시30분~10월3일(토) 8시30분 중에는 주차장을 무료로 운영한다.

이번 주차·교통 특별 대책 시행으로 추석 명절을 앞두고 가락시장을 찾은 고객들에게 보다 편안하고 쾌적한 가락시장 이용 환경을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김다정 기자  missqt0909@naver.com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다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제22회 아름다운 화장실 대상’ 시상식 개최
수원에서 첫 얼음 관측
[포토] ‘2020 국제기후금융·산업컨퍼런스’ 개최
[포토] 실내환경 및 생활방역 발전 방향 컨퍼런스 개최
[포토] 환경권 40주년 기념 포럼·국제학술대회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