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사회·복지 보도자료
포스트코로나 시대 지방을 재발견한다포스트코로나 시대 자치분권 역량강화 방안 논의

[환경일보] 김영애 기자 = 대통령소속 자치분권위원회(위원장 김순은)는 9월17일 제25차 본회의를 개최(영상회의)하고 코로나19 위기상황에서 방역과 경제의 성공적 견인과 자치단체의 역할 강화를 위한 포스트코로나 시대 자치분권 역량강화 방안을 논의했다.

포스트코로나 시대 자치분권 역량강화 방안은 지방자치단체가 코로나 위기 대응에서 정부의 방역‧경제 정책에 선의의 정책경쟁과 차별화된 대응으로 지역사회 안정화를 이끌어 낸 점을 착안해 코로나19 대응 과정에서 확인된 지방자치단체의 강점을 활용해 향후 포스트코로나 시대 자치단체의 역량을 극대화할 수 있도록 정책과 입법으로 적극 뒷받침하기 위해 마련됐다.

자치분권위원회는 이날 논의한 포스트코로나 시대 자치분권 역량강화 방안을 바탕으로 각 분과위원회별로 자치분권 제도개선에 필요한 6대 분야별 세부 추진과제 발굴과 연말 보고회를 개최하고 자치분권 종합(시행)계획에 반영하는 등 적극 추진할 계획이다.

김순은 자치분권위원장은 “코로나19 방역을 통해 ‘지방의 재발견’이라는 수식어를 이끌어냄으로써 지방행정의 신뢰성과 자치분권의 중요성을 높이는 계기를 마련했다”며 “포스트코로나 시대 지방자치단체가 현장 컨트롤 타워 역할을 잘 수행할 수 있도록 자치혁신 과제를 중점 발굴‧추진해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김영애 기자  press@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영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제11회 공기의 날 기념행사
환경부 산하기관 국정감사 실시
[포토] ’2020 춘천국제물포럼’
북춘천에서 첫 서리 관측
환경부 지방유역청‧홍수통제소 국정감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