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환경뉴스 기후변화
스타크래프트 대회가 열린다
현대자동차는 프로게이머 대상으로 현대자동차가 주최하는『투싼배 스타크래프트 대회』를 개최한다고 22일 밝혔다.

미래의 스포츠로 각광 받고 있는 일렉트로닉 스포츠(Electronic-Sports) 대회의 개최를 통해 20~30대의 젊은 게임 유저층에게 투싼의 우수성을 홍보할 예정이다.

『투싼배 스타크래프트 대회』는 프로게임단을 대상으로 스타크래프트 게임을 팀별 더블 엘리미네이션 방식으로 진행된다. 예선을 거쳐 8월 28일 장충체육관에서 결승전을 진행할 예정이다.

이 대회에는 현재 유명 프로게이머인 임요한씨가 소속된 SK텔레콤 T-1, KTF Magic@s, 투나SG 등 유명 프로게임단이 참가했으며, 8개팀이 최종 예선 경기를 진행한다.

『투싼배 스타크래프트 대회』우승팀에게는 1,500만원의 상금과 투싼 1대, 2위팀에게 1,000만원 등 총 7,000만원의 상금이 주어지며, 최종 결승전이 벌어지는 장충체육관에서는 유명 가수의 공연 등 다채로운 축하행사도 개최될 예정이다.

현대자동차는 월드컵, 올림픽, 모터스포츠 등의 오프라인의 스포츠 마케팅 활동과 더불어 국내 자동차 업계 최초로 온라인에서 행사를 개최함으로써 다양한 스포츠 마케팅 활동을 전개해 나갈 것이다.

백진영  bjypiglet@hanmail.net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백진영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쓰레기로 신음하는 바다
[포토] 조명래 환경부 장관, 환경정책 강연
[포토] KEI 환경포럼, 조명래 환경부 장관의 축사
[포토] KEI 환경포럼 개최
[포토] 국립축산과학원, 코로나19 영농철 일손돕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