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환경뉴스 기후변화
아시아나, 인천-칭다오 노선 취항


아시아나항공(대표:朴贊法)은 15일 오전 인천공항에서 인천-칭다오 노선 취항 기념식을 가
졌다.

이날 오전 9시 45분에 있은 취항 기념식에는 금호아시아나그룹 박삼구 회장과 박성용 명예
회장, 아시아나항공 박찬법 사장 등 회사 관계자들이 참석하였고 李賓 주한 중국대사, 조우
현 인천국제공항공사 사장, 이석암 서울지방항공청장 등 관계기관장들도 기념식에 참석했다.

15일부터 주7회 매일 운항하는 인천-칭다오노선의 인천발 OZ317편은 매일 오전 10시 10분
출발해 같은날 오전 10시 35분에 칭다오에 도착하고, 칭다오발 OZ318편은 매일 오전 11시
50분에 출발해 같은날 오후 2시 10분에 인천공항에 도착한다. 운항기종은 B767이며 좌석수
는 236석이다.

아시아나는 이번 칭다오 취항을 기념하는 프로모션행사를 취항일부터 9월 15일까지 실시할
예정으로 이 기간중 인천-칭다오 노선을 이용하는 탑승객에게 마일리지를 두배로 주는
「더블마일리지 제공」행사를 실시한다.

또한 마일리지를 공제해서 보너스항공권을 이용하는 경우 이코노미석 왕복이용시 35,000마
일리지 공제가 필요하나, 이 기간중 탑승하는 경우 25,000마일리지만을 공제하는 「공제마일
리지 할인행사」도 같이 진행한다.

산둥반도 남단에 위치하고 옌타이와 불과 175KM떨어져있는 칭다오는 LG전자,포스코, 효성
등 약4000개의 한국기업이 진출해 있고 주재원과 가족,유학생을 포함해 약4만명의 한국 상
주인원이 있는 비즈니스의 거점지이다.


백진영  bjypiglet@hanmail.net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백진영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해바라기 활짝 핀 농촌 풍경
드림파크 야생화단지에 활짝 핀 해바라기
[포토] 산림청 차장, 인천시 목재산업체 현장 애로사항 청취
[포토] 뉴노멀 시대의 지속가능한 국토‧환경 조성방안 세미나
[포토] 2020 공동하계 3차포럼 ‘스마트 통합 물관리’ 열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