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노동·안전 건설·안전
건강도시 성북사업, 법적 근거 마련
건강도시 구현을 추진하고 있는 성북구가 '성북구 건강도시 기본조례'를 제정해 오늘 공포한다.

이번 조례제정으로 법적근거가 마련됨에 따라 '건강도시 성북사업'이 더욱 탄력을 받을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성북구 건강도시 기본조례'는 ▶건강도시사업기본계획 및 시행계획의 수립규정 ▶주민참여 및 사업추진단체에 대한 지원 ▶건강도시운영위원회 설치 및 구성 등을 주요골자로 하고 있다.

특히, 지속가능한 사업으로 정착될 수 있는 기반을 제공하기 위해 사업계획 수립을 의무화함으로써 구의 건강정책 의지를 강화한 실질적인 조례로 평가되고 있다.

한편, 성북구는 국가유공자 등의 복지향상을 위해 '성북구보건소 수가조례'도 개정했다.

이에따라 보건소 이용수수료 및 진료비 등 면제대상이 추가되며, 대상자는 국가유공자와 그 유가족, 독립유공자와 그 유가족, 광주민주유공자와 그 유가족, 고엽제후유의증환자 및 고엽제후유증 2세환자, 참전유공자, 20년 이상 장기복무제대군인으로 국가보훈처장 명의의 신분증소지자이다.

구는 이번 조례 개정으로 2600여 명이 수혜를 볼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성북구청=이지수 기자>

이지수  dlwltn69@hanmail.net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수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썩지 않는 쓰레기, 죽어가는 지구
[포토] '14기 생물다양성 그린기자단 사전워크숍' 개최
서울환경영화제 개막···안성기·박중훈·정우성 등 참석
[포토] 2019 대기질 개선 서울 국제포럼 개최
[포토] '계획기간 국가 배출권 할당계획 변경(안) 공청회' 개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