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환경방송 영상뉴스
2006 대한민국 10대 신기술 선정
[#사진1]우리나라의 위상을 높이고 차후 세계시장을 주도할 10대 신기술이 선정됐습니다.

20일 산업자원부 기술표준원에서는 국내에서 개발된 세계 최초 및 세계 최고 수준의 기술 중 베스트 제품 10개를 선정·발표했습니다.

올해 8회째를 맞은 대한민국 10대 신기술은 지난해부터 현재까지 실용화 된 78개 신기술을 대상으로 22명의 민간 전문가로 구성된 선정위원회의 심사와 산업기술인 3000여 명의 전자투표를 거쳐 결정됐습니다.

한민구 선정위원회 위원장은 “기술의 독창성과 혁신성에 비중을 두고 수출 등 경제적 파급효과를 우선적으로 고려했다”고 선정 배경을 밝혔습니다.

이번에 선정된 기술들은 LG전자의 ‘스팀방식 드럼세탁기’, LG필립스LCD의 ‘100인치 TFT LCD’, 파이컴의 ‘MEMS Probe Card’ , 삼성전자의 ‘초고속 이동 인터넷 WiBro등으로 수출 주력 분야 외에도 4개의 신 성장산업 분야와, 중견기업 2개사와 중소기업 2개사가 선정돼 눈길을 끌었습니다.
특히 이번에 선정된 신기술의 올해 매출액은 총 1조5000억원에 이르고, 내년에는 9조원을 넘어설 것으로 전망했습니다.

산업자원부는 10대 신기술을 세계적인 명품 브랜드로 육성하기 위해 정부와 해당 기업 간 네트워크를 통해 지속적으로 기술발전 추이와 경쟁력을 분석하고 그에 상응하는 지원전략을 마련할 계획이다. 기술 분야의 노벨상이라 불리는 ‘세계기술대전’에 출품해 대한민국 대표 글로벌 브랜드로 육성할 방침이다.

이상무 김주일  webmaster@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뜨거운 지구, 지속가능한 미래를 위한 변화 <br>제5회 서울 기후-에너지 컨퍼런스 개최
‘2018 세상을 밝게 만든 사람들’ 시상식
SL공사, 화재취약시설 현장안전점검
'라돈 저감 주택 시공 세미나' 개최
2018 KEI 환경평가본부 성과발표회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