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환경뉴스 기후변화
삼성전자, 6년 연속 아시아 최고 브랜드 등극

삼성전자가 6년 연속 아시아 최고 브랜드로 선정됐다.


[환경일보] 오성영 기자 = 삼성전자가 6년 연속 아시아 최고 브랜드로 선정됐다.

글로벌 커뮤니케이션 마케팅 기업인 캠페인 아시아 퍼시픽(Campaign Asia-Pacific)과 시장조사 전문 기관인 닐슨(Nielsen)이 최근 아시아 13개국의 소비자들을 대상으로 온라인 설문 조사한 결과, 삼성전자가 6년 연속으로 '아시아 톱 1000개 브랜드 (ASIA'S TOP 1000 BRANDS)' 1위를 차지했다.

삼성전자에 이어 애플(2위), 소니(3위), 네슬레(4위), 파나소닉(5위) 등이 뒤를 이었다. 캠페인 아시아 퍼시픽 측은 삼성전자가 올해도 1위를 수성할 수 있었던 이유로 △갤럭시 노트7의 배터리 소손 이슈를 타개하기 위해 신속하고 투명하며 효과적인 커뮤니케이션 전략을 구사해 소비자들의 신뢰를 회복한 점 △갤럭시 S8을 성공적으로 출시한 점 △뚜렷한 경쟁사가 없었다는 점 등을 꼽았다.

이번 조사는 중국, 인도, 일본, 싱가포르, 인도네시아, 태국, 베트남, 호주, 한국 등 13개국에서 6000명 이상의 소비자들을 대상으로 가전, 자동차, 식음료, 유통, 금융 등 17개 주요 제품 항목에 대해 가장 신뢰하는 브랜드를 묻는 방식으로 실시됐다.

삼성전자 동남아총괄 이상철 부사장은 "앞으로도 사랑 받는 브랜드가 되기 위해 소비자와 지역사회에 지속적인 가치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삼성전자는 사회공헌 활동의 일환으로 교육으로부터 소외된 학생들이 디지털 기기를 활용해 보다 쉽게 IT 환경에 접근해 동등한 교육의 기회를 제공받을 수 있도록 하는 '삼성 스마트 스쿨'을 동남아에서 120곳 이상 운영 중에 있다.

또한, 대학교, 지역정부와 협력해 IT 분야 직업교육을 통해 고용창출을 돕는 '삼성 테크인스티튜트'를 동남아에 30개소 이상 설립했다.

press@hkbs.co.kr


오성영  press@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성영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뜨거운 지구, 지속가능한 미래를 위한 변화 <br>제5회 서울 기후-에너지 컨퍼런스 개최
‘2018 세상을 밝게 만든 사람들’ 시상식
SL공사, 화재취약시설 현장안전점검
'라돈 저감 주택 시공 세미나' 개최
2018 KEI 환경평가본부 성과발표회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