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네트워크 영남권
김천시, 전기자동차 보급사업 시행지난해보다 늘어난 100대 지원

[김천=환경일보] 최달도 기자 = 김천시(시장 김충섭)는 미세먼지 저감과 대기질 개선을 위해 오는 27일부터 12월 2일까지 전기자동차 보급사업을 시행한다.

총예산 14억원을 투입하여 1대당 최대 1,420만원(승용)의 보조금을 지원하며, 지원대상은 공고일 기준 김천시에 6개월 이상 주소를 둔 만18세(운전면허시험 자격 최소연령)이상인 개인과 김천시에 사업장이 위치한 법인 및 기업이다.

김천시는 2017년부터 매년 전기차 보급을 확대하여 지원하고 있으며, 올해는 지난해보다 40대가 늘어난 100대를 지원한다.

신청자가 지원신청서(구비서류 포함)를 작성하여 자동차 대리점에 제출하고, 대리점에서 인터넷 접수로 신청하며, 장애인, 기초생활수급자, 국가유공자, 다자녀, 미세먼지 개선효과가 높은 차량 구매자(택시, 노후경유차를 전기차로 대체구매)에게 우선순위를 부여하며, 1가구당 보급대수는 1대로 제한되며, 2년간 의무운행기간을 준수해야하고, 접수마감일 기준으로 지방세 등 세외수입, 환경개선부담금 체납이 없어야 한다.

이삼근 환경위생과장은 “누후 경유차 폐차지원, 저감장치 부착지원 사업과 더불어 친환경 전기차 보급은 미세먼지를 근원적으로 줄이는 사업이다. 미세먼지 저감을 위해 제도적 뒷받침과 아울러 친환경생활 실천에 시민참여가 무엇보다 중요하며, 앞으로도 깨끗한 청정도시 김천을 만드는 업무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최달도 기자  daldo99@naver.com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달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산림청장, 남북산림협력센터 코로나19 대응 상황 점검
[포토] 박종호 산림청장, 강원도 대형산불 대응 태세 점검
나보다 더 필요한 곳에··· 착한 마스크 캠페인
“플라스틱 없는 장보기를 원해요”
[포토] 박종호 산림청장, 울주군 산불 이틀째 진화 지휘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