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스포츠
하나금융그룹, 이승민과 후원 계약 연장‘자폐성 발달 장애’를 딛고 지난 6월 KPGA 투어 정식 데뷔
KEB하나은행은 16일 을지로 본점에서 장애인 프로 골퍼 이승민과의 후원 계약을 연장했다고 밝혔다.

[환경일보] 오성영 기자 = KEB하나은행(은행장 함영주)은 16일 을지로 본점에서 장애인 프로 골퍼 이승민과의 후원 계약을 연장했다고 밝혔다.

이승민 선수는 자폐성 발달장애 3급의 장애인 프로 골퍼로 지난 6월 2일 종료된 한국프로골프협회 투어프로 1차 선발전에서 공동 10위로 투어프로 자격을 얻어 큰 화제를 낳은 바 있다.

이어 6월 15일에 KPGA투어 카이도 골든V1 오픈에서 투어 정식 데뷔 무대를 치렀으며 당시 데뷔 무대 첫 홀에서 이글을 기록하는 등 대회 초반 큰 이슈를 제공했다.

하나금융그룹은 지난 2016년에 이승민의 이야기를 전해 듣고 당시 준회원이던 이승민의 후원을 시작했다. 이번 계약은 정회원인 이승민의 위치에 맞게 기존 보다 상향된 조건으로 이뤄졌다.

이날 후원 조인식에서 이승민은 "이렇게 큰 회사와 다시 계약해서 기분이 좋다"며 "일본 투어 출전권에 도전하는데 큰 힘이 될 것이며, 나중에 꼭 마스터스 대회 일요일 18번 홀을 걸을 수 있도록 노력 하겠다"고 밝혔다.

KEB하나은행 함영주 행장은 "남들보다 유리하지 않은 상황을 딛고 좋은 신체 조건을 가진 사람도 하기 힘든 일을 이승민 선수가 겨우 스무살의 나이로 해냈다는 점이 놀랍고 앞으로의 전망이 기대된다“며 "티 없이 맑고 착한 심성을 가진 이승민 선수가 꼭 꿈을 이루기를 기원한다"고 밝혔다.

한편 하나금융그룹의 스포츠 지원은 소외되는 사회 구성원이 없도록 개인이 가진 잠재력과 가능성을 보고 투자한다는 원칙 아래 유망 선수, 장애인, 다문화가정 선수 등에 이르기까지 그 지원 대상의 폭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왔다.

대표적인 비인기 종목인 루지와 인라인 스케이트 등을 꾸준히 지원해 온 점과 LPGA투어의 신인 선수들을 후원해 투어에 성공적으로 정착시킨 사실은 이러한 원칙 아래에서 맺어진 결실이었다.

앞으로도 하나금융그룹은 축구, 골프, 농구 및 비인기 종목에 이르기까지 우수한 선수 발굴 및 지원을 통해 대한민국 스포츠 발전에 이바지해 나갈 예정이다.

오성영 기자  press@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성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일연 유현덕의 캘리그래피] ‘한가위’
[일연 유현덕의 캘리그래피] ‘추분’
[포토] 고양시 스마트도시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상 대상 수상
제1회 에어페어_미세먼지 및 공기산업 박람회
정조대왕 능행차 재현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오피니언&피플
조승환 제6대 해양수산과학기술진흥원장 임명조승환 제6대 해양수산과학기술진흥원장 임명
[기고] 스마트 방역 위한 국제 융합 연구 필요[기고] 스마트 방역 위한 국제 융합 연구 필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