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네트워크 제주권
서귀포 치유의 숲 ,산림휴양시설 보완 추진

[제주=환경일보] 김태홍 기자 = 서귀포시 산림휴양관리소는 치유의 숲에 총 4억3000만원 사업비로 ‘무장애 나눔길’ 조성사업을 추진 중이라고 29일 밝혔다.

‘무장애 나눔길’이란 장애인·노인·임산부 등 교통약자층이 편리하고 안전하게 숲의 혜택을 다함께 누릴 수 있도록 조성하는 숲길을 말한다.

현재 추진된 사업은 무장애데크 경사도 8% 이내, 쉼팡 5개소, 베리어프리안내판, 점자안내판 등 설치하여 주차장에서부터 무장애데크까지 힘들이지 않고 불편함 없이 아용 할 수 있도록 상반기에 준공했다.

따라서 하반기 추가 보완사업을 통해 기존에 완료된 무장애 나눔길 편의시설 등을 보완하고 서귀포 치유의 숲만의 개성 있고, 독특한 ‘무장애 나눔길’을 만들어 나가고자 한다.

사업내용은 무장애데크 및 안내판 등 추가설치할 예정에 있으며, 치유의 숲만의 기능을 살린 무장애 족욕시설, 친환경적 맨발걷기 체험(지압보도) 등을 9월말까지 조성하여 편리성, 안전성은 물론 다양한 숲체험을 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서귀포 치유의 숲은 무장애 나눔 숲길을 조성함으로써 시민과 관광객, 사회적 약자층 누구나 이용 가능하고, 소통할 수 있는 공간을 제공할 뿐만 아니라 나아가 사회통합 및 나눔 문화 인식을 확산시키고 다양한 숲 체험기회를 제공, 산림복지서비스를 한층 강화함으로써, 몸과 마음이 와 닿는 숲을 만들어 나가고 있다.

김태홍 기자  kth6114@naver.com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태홍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2019년 직업건강인의 밤 개최
[포토] 2019년 멘토링 우수사례 발표대회
[포토] 박종호 신임 산림청장 취임
[포토] 조명래 장관, 환경산업 시설 스테이트 오브 그린 방문
조명래 환경부장관, COP25 '기후변화 적응에 관한 장관급 대화' 참석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