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건강·웰빙
알아서 낫는 여드름흉터? 사춘기때부터 관리해야 색소침착 없어

[환경일보] 오성영 기자 = 사춘기의 상징 여드름은 전체 청소년의 85%가 겪는 피부트러블이다. 보통 남자는 16세~19세에 나타나며 여자는 14세~16세에 여드름이 발생한다.

2차 성징과 호르몬의 영향이 주된 원인으로 꼽히지만 학업 스트레스도 여드름 유발요인의 한몫을 하고 있다.

많은 사람들이 10대시절에 생긴 여드름은 사춘기에 겪는 성장통처럼 성인이 되면 자연스럽게 사라지는 피부트러블로 여기지만 사실 일시적 현상이라고 볼 수는 없다.

초기에는 비염증성 좁쌀여드름이었어도 점차 염증성 화농성 여드름으로 발전될 수 있으며 이는 여드름흉터로 이어질 수 있기 때문이다.

최근에는 잦은 야근과 잘못된 생활습관, 과도한 스트레스로 인해 성인여드름 환자도 증가하고 있는 추세다. 때문에 어렸을 때 여드름흉터 관리를 소홀하면 성인이 되서도 고민거리가 될 수 있으며 더 많은 시간과 비용이 필요하게 되는 것이다.

단백질 일종인 EGF(상피세포성장인자)를 함유한 바머 브랜드 관계자는 “최근 여드름흉터로 고민하는 청소년들이 얼굴 여드름뿐만 아니라 등드름 원인, 코 뾰루지 없애는 법 등을 많이 질문하고 있으며 자국을 없애는 레이저나 한의원 등을 찾는 경우도 많다”고 설명했다.

이어 “가장 중요한 것은 초기에 얼마나 적극적으로 대처하냐는 것으로 색소침착이나 여드름흉터를 예방하기 위해서는 적절한 기초화장품 사용과 생활습관개선이 필요하다”고 조언했다.

EGF성분과 피지잡는 7가지 TEA 콤플렉스 성분이 함유된 EGF 바머 5-STEP은 스킨로션의 기능을 가진 수더데이와 수더나이트를 비롯한 세럼, 아이세럼, 바머크림으로 구성되어 총 5단계 집중케어를 도와주는 제품이다.

EGF 바머 수더데이와 EGF 수더 나이트는 낮저녁으로 세안 후 사용하며, 여러 제품을 덧바를 필요가 없어 산뜻하게 마무리가 되며 풍부한 수분과 영양을 공급해 건강한 피부로 가꺼준다.

다음으로 EGF 바머 세럼과 EGF 바머 아이세럼을 사용한다. EGF 바머 세럼은 유수분 밸런스 케어에 도움을 주며 EGF 바머 아이 세럼은 눈가주름개선에 도움이 된다. 약지를 사용해 눈가 주변에 골고루 펴 발라 흡수시켜주는 것이 좋다.

스킨케어 마지막 단계에서 EGF 바머 크림을 사용해 피부 속 깊이 수분을 가둬주고 영양을 공급해 균형있게 유수분 밸런스를 맞춰준다. 피지 및 모공개선에도 도움을 주어 매끈한 피부로 가꿔준다.

오성영 기자  press@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성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뜨거운 지구, 지속가능한 미래를 위한 변화 <br>제5회 서울 기후-에너지 컨퍼런스 개최
‘2018 세상을 밝게 만든 사람들’ 시상식
SL공사, 화재취약시설 현장안전점검
'라돈 저감 주택 시공 세미나' 개최
2018 KEI 환경평가본부 성과발표회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