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노동·안전 금융·경제
KB국민은행, 캄보디아에 5호 및 6호 지점 개점5호점 스텅민체이지점 및 6호점 츠바암포지점 연이어 오픈
지난 11일 열린 KB캄보디아은행 스텅민체이지점(5호점) 개점식에서 관계자들이 테이프 커팅을 하고 있다. (왼쪽부터) 옥 반다 KB캄보디아은행 부법인장, 이우환 KB국민은행 글로벌사업부장, 박재홍 KB국민은행 글로벌사업본부 전무, 박용진 KB국민은행 법인장, 후어 뿌티 KB국민은행 스텅민체이 지점장. <사진제공=KB국민은행>

[환경일보] 심영범 기자 = KB국민은행(은행장 허인)은 지난 11일과 13일, 캄보디아의 수도 프놈펜에 현지법인인 ‘KB캄보디아은행’의 5호점 스텅민체이지점 및 6호점 츠바암포지점을 연이어 오픈하고 개점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이날 개점식에는 박재홍 KB국민은행 글로벌사업본부 대표 및 이우환 KB국민은행 글로벌 사업부장 등 관계자 100명이 참석해 개점을 축하했다.

KB캄보디아은행은 지난해에도 3호점인 뚤뚬붕지점과 4호점인 떡뜰라지점을 개설해 현지인을 대상으로 한 영업에 박차를 가하고 있으며, 두 지점 모두 개점 1년만에 순이익을 시현했다.

프놈펜 신시가지 확장지역에 자리잡은 5호점과 6호점도 현지인을 지점장으로 임명했으며, 현지 중소법인 및 개인사업자를 대상으로 하는 사업자금대출과 개인고객을 대상으로 하는 주택자금대출 등을 중점 취급할 예정이다.

한편 ‘KB캄보디아은행’은 최근 2년 동안 대출금이 두 배로 증가했으며, 한국에서 일하고 있는 캄보디아 근로자들의 해외송금이 연간 1억불에 달하는 등 안정적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또한 디지털뱅킹 서비스인 ‘Liiv KB Cambodia’는 출시 이후 1년 반 만에 3만 4천 여명의 가입자를 확보했으며 송금‧대출‧결제 등에서 차별화된 서비스를 제공해 월 평균 약 400만불의 거래가 이뤄지는 등 현지에서 큰 인기를 끌고 있다.

KB국민은행 관계자는 “현지화 영업 전략을 통해 디지털뱅킹 기반 금융서비스를 확장하고 오프라인에서도 현지인 대상 금융편의 제공과 함께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지속적으로 전개하겠다”고 밝혔다.

심영범 기자  syb@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심영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2018 KEI 환경평가본부 성과발표회
'제94회 KISTEP 수요포럼' 개최
SL공사, 주민대표와 ‘한마음 체육행사’
혁신과 지속가능성 컨퍼런스
물관리 일원화 ‘환경정책 100분 토론회’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