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환경플러스 농·수·축
한지로 다시 태어난 ‘나라꽃 무궁화’ 특별 전시서울·세종·대전 등 정부청사 ‘제28회 나라꽃 무궁화 전국축제’ 선보여
한지 무궁화 정부서울청사 전시

[환경일보] 강다정 기자 = 산림청(청장 김재현)은 ‘제28회 나라꽃 무궁화 전국축제’를 앞두고 우리나라 한지로 다시 피어난 ‘무궁화 특별 전시회’를 개최한다고 7일 밝혔다.

제73주년 광복절과 대한민국 정부수립 70주년을 기념하기 위해 열리는 이번 전시회에서는 우리나라에서 개발된 무궁화 우수 품종을 한지를 사용해 실물처럼 재현한 작품들을 선보인다.

한지로 만든 무궁화는 365일 무궁화의 아름다움을 감상할 수 있도록 한지에 여러 번의 염색과 채색하는 과정을 거쳐 무궁화의 빛깔을 가장 가깝게 표현하고, 꽃 수술과 꽃봉오리 등을 섬세하게 재현했다.

한지 무궁화는 정부서울청사는 8월6일부터 16일까지, 세종청사 7월30일부터 8월31일까지, 대전청사 8월6일부터 24까지 전시된다. 이 작품들은 오는 10일부터 15일까지 서울 광화문 광장에서 열리는 ‘제28회 나라꽃 무궁화 전국축제’에도 전시돼 시민들에게 선보일 예정이다.

김주열 도시숲경관과장은 “이번 전시에서 한지로 만든 이색적인 무궁화를 만나볼 수 있을 것”이라며 “많은 분들이 전시를 관람해 무궁화를 바로 알고 소중함을 느끼길 바란다.”라고 밝혔다.

강다정 기자  esnews@daum.net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다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환경법률센터, 제12차 ‘환경법제포럼’ 개최
뜨거운 지구, 지속가능한 미래를 위한 변화 <br>제5회 서울 기후-에너지 컨퍼런스 개최
‘2018 세상을 밝게 만든 사람들’ 시상식
SL공사, 화재취약시설 현장안전점검
'라돈 저감 주택 시공 세미나' 개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