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건강·웰빙
Tour de DMZ 2018 국제자전거대회 열려비무장지대와 접경지역 일원 달린다

[환경일보] 김영애 기자 = 행정안전부(장관 김부겸), 인천, 경기, 강원도가 공동주최하고 대한자전거연맹이 주관하는 ‘뚜르 드 디엠지(Tour de DMZ) 2018 국제자전거대회’가 8월31일부터 9월4일까지 5일간 비무장지대(DMZ)와 접경지역 일원에서 열린다.

‘제3회 국제청소년도로사이클대회’와 ‘마스터즈 도로 사이클대회’가 강화-김포-연천-화천-인제-고성으로 이어지며 5일간 개최되고, 9월 2일에는 일반인 신청자가 참가하는 연천자전거투어 대회가 열린다.

올해 제3회째를 맞이하는 ‘뚜르 드 디엠지(Tour de DMZ) 2018 국제 청소년도로사이클대회‘는 아시아 유일의 세계사이클연맹(UCI) 공인 국제 청소년 도로사이클 대회로 국가대항전으로 개최 된다.

지난해 우승팀인 카자흐스탄을 비롯해 미국, 프랑스, 네덜란드, 일본 등 17개 해외 청소년 팀 선수 102명과, 제1회 대회(2016) 우승팀인 가평고등학교 사이클팀을 포함한 국내 고교 8개 팀 48명, 총 150명의 청소년이 국가의 명예를 걸고 대회에 임한다.

올해 대회는 최근 한반도 평화 분위기에 힘입어 예년에 비해 우수한 선수와 국가대표팀이 참가하여 한층 수준 높은 경기가 펼쳐질 것으로 기대된다.

청소년 대회 경주는 총 5개 구간에서 이루어지며, 8월31일 1구간은 강화도를 순환하는 87km, 9월1일 제2구간은 김포∼연천 83km, 2일 제3구간은 연천∼화천 115.5km, 3일 4구간은 화천∼인제 114.5km, 4일 5구간은 인제∼고성 79km로 전체 경주구간은 479㎞이다.

청소년 대회와 같은 구간을 달려 인제군까지 3일간 이어지는 마스터즈 도로사이클대회에는 23개 팀 151명의 선수가 출전한다.

9월2일 열리는 ‘뚜르 드 디엠지(Tour de DMZ) 2018 연천 자전거투어’에는 자전거 동호인 897명이 참가한다. 엠티비 로드(MTB Road)와 로드 사이클(Road Cycle), 성별, 연령별로 구분된 이번 대회 참가자들은 연천군 공설운동장을 출발해 연천지역을 순환하는 62km 코스를 달리게 된다.

김부겸 행정안전부 장관의 개막 선언으로 막이 오르는 이번 대회개막식에는 자전거안전 홍보대사인 가수 김세환 씨도 함께 참석해 참가선수들의 안전한 경주와 선전을 응원할 예정이다.

9월2일 열리는 연천자전거투어에는 조호성 서울시청 사이클팀 감독이 참석해 경주 3일차를 맞이하는 국제 청소년선수 및 마스터즈 선수들과 연천자전거 투어에 참가하는 자전거 동호인선수들을 응원한다.

한편 이번 대회 경주구간에는 40여 Km 이르는 민통선 지역이 포함되어 있어 민통선 내 아름다운 자연경관과 선수들의 박진감 넘치는 자전거 경주 모습을 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경주는 스포츠 전문 케이블 TV 매체(spo TV)와 인터넷 생방송(사이클 TV, 유튜브 등)을 통해 생생하게 감상할 수 있다.


김영애 기자  press@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영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제1회 에어페어_미세먼지 및 공기산업 박람회
정조대왕 능행차 재현
제4회 담수생물 다양성과 활용 국제심포지엄
기상청-행안부, 지진안전캠페인 개최
'기후변화 대응을 위한 도시적 실천' KEI 환경포럼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오피니언&피플
조승환 제6대 해양수산과학기술진흥원장 임명조승환 제6대 해양수산과학기술진흥원장 임명
[기고] 스마트 방역 위한 국제 융합 연구 필요[기고] 스마트 방역 위한 국제 융합 연구 필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