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노동·안전 유통
롯데푸드, ‘의성마늘’ 떡갈비, 동그랑땡, 너비아니 리뉴얼 출시손으로 빚은 듯한 자연스러운 모양 살리고 큼직한 고기 입자로 씹는 맛 더해
의성마늘 떡갈비, 동그랑땡, 너비아니 제품 사진 <사진제공=롯데푸드>

[환경일보] 심영범 기자 = 추석을 앞두고 맛과 품질을 더욱 높인 ‘롯데 떡갈비’가 새롭게 출시됐다.

롯데푸드(대표이사:이영호)는 ‘의성마늘 떡갈비’, ‘의성마늘 동그랑땡’, ‘의성마늘 너비아니’ 등 명절음식 3종을 리뉴얼 출시했다고 4일 밝혔다.

롯데 떡갈비, 동그랑땡, 너비아니는 지난 설 기간 매출이 평소 대비 230% 상승했을 정도로 명절에 인기가 높은 제품이다. 이번에 깊은 풍미의 의성마늘을 더하고 형태를 고급화해 명절 활용도를 더욱 높인 것이 특징이다.

먼저 손으로 빚은 듯한 모양을 살려 명절 상차림으로 격식을 더했다. 의성마늘 떡갈비, 동그랑땡, 너비아니는 강한 압력으로 찍어내는 기존 방식 대신 3D 성형기로 부드럽게 형태를 빚어 만드는 것이 특징이다. 자연스러운 형태로 다른 전통 음식과 조화롭게 어울려 명절 음식으로 활용하기 좋다.

맛도 더욱 풍부해졌다. 알이 굵고 맛이 좋기로 정평이 난 ‘의성마늘’을 다져 넣어 은은한 마늘향과 함께 깔끔하고 담백한 맛을 느낄 수 있다. 또 돼지고기를 굵직하게 썰어 넣어 큼직한 고기 입자를 살리고 씹는 맛을 더했다.

대표 제품인 ‘의성마늘 떡갈비’는 굵게 썰어 넣은 돼지고기와 곱게 다진 갈비살을 양념장에 재워 도톰하게 구워냈따. 전통의 맛과 형태를 충실히 재현해 차례상에 올려도 손색 없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넓적한 형태로 명절상 위에서 풍성해 보일 뿐 아니라 굽기도 편리하다.

‘의성마늘 동그랑땡’은 오븐에 한 번 굽고 직화로 한번 더 구워 풍부한 육즙을 살렸다. 돼지고기를 넉넉하게 넣고 의성마늘, 깻잎, 대파, 양파, 양배추, 당근 6가지 야채와 함께 빚어 풍성한 맛을 즐길 수 있다. 집에서 만든 것처럼 다양한 재료를 사용해 명절 음식으로 활용하기 적합하다.

‘의성마늘 너비아니’는 얇게 저민 고기에 갖은 양념을 하여 구워낸 고기구이 제품이다. 불에 직접 구워내는 직화 석쇠구이 방식으로 만들어 가득한 불맛을 느낄 수 있다. 돼지고기와 양파를 큼직큼직하게 썰어 넣어 씹는 맛을 살렸다. 넓적한 형태 그대로 밥 반찬으로 먹을 수도 있고 길게 잘라서 산적 꼬치로 만들기에도 유용하다.

롯데푸드 관계자는 “의성마늘 떡갈비, 동그랑땡, 너비아니는 더 깊어진 맛과 손으로 빚은 듯한 모양으로 명절상 위에서 다른 음식과 조화롭게 어울리는 것이 장점”이라며 “간편하면서도 정성이 담긴 명절 상차림을 준비하는데 탁월한 선택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심영범 기자  syb@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심영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제20회 환경일자리 박람회
환경법률센터, 제12차 ‘환경법제포럼’ 개최
뜨거운 지구, 지속가능한 미래를 위한 변화 <br>제5회 서울 기후-에너지 컨퍼런스 개최
‘2018 세상을 밝게 만든 사람들’ 시상식
SL공사, 화재취약시설 현장안전점검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