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네트워크 수도권
군포시, ‘2018 군포 독서대전’ 8일과 9일 개최군포시장 “책 속의 혁신 콘텐츠로 도시의 새로운 미래를 열어가겠다”
3018년 군포독서대전

[군포=환경일보] 장금덕 기자 = 군포시(시장 한대희)의 가을을 매년 풍성하게 만들어주는 다채로운 독서문화의 향연 ‘2018 군포 독서대전’이 8일과 9일 양일간 많은 인파 속에 성황리에 마무리됐다.

‘책, 내 삶을 두드리다’라는 주제로 진행된 이번 축제는 5개의 테마가 산본로데오거리・중앙공원 등 도심 곳곳에서 펼쳐져 축제 기간 도심 곳곳에는 책의 향기가 넘쳐났다.

첫 날인 8일에는 어린이를 대상으로 군포의 책 <친절한 돼지씨>의 `신정민 작가와의 만남`, `뇌과학자 장동선의 청소년 인문학 특강`, 인기드라마 작가인 ‘박해영 작가와의 만남’, 깊어지는 가을밤 책의 낭만을 수놓은 ‘북콘서트’ 등 다채로운 공연과 행사가 운영돼 방문객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둘째 날에는 온 가족이 함께 즐기는 ‘가족 독서골든벨’, 어르신들을 대상으로 한 인문학 특강 ‘영화, 인문학과 만나다’, 세종국악관현악단과 함께 하는 ‘가을산책’ 등 시민이 직접 참여하는 행사가 다수 열려 높은 관심과 호응을 이끌어냈다.

또 행사 기간 중 시청 앞에는 `책 놀이터·그림책이 있는 거리`를 5개의 테마로 구성해 가족, 친구와 함께 자유롭게 책을 읽고 놀이도 하고 체험도 할 수 있도록 해 행사장을 찾은 가족 모두에게 소중한 추억을 선사하기도 했다.

아울러 기획전시 ‘노는둥 읽는둥’, 책 놀이터, 북마켓․아트마켓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비롯해 시민이 주도한 ‘제7회 군포시 평생학습축제’와 어린이들이 직접 몸으로 안전수칙을 체험할 수 있는 ‘어린이 안전체험교실’도 함께 개최돼 도심 곳곳에는 뜨거운 행사 참여 열기가 넘쳐났다.

한대희 군포시장은 “이제 우리의 삶을 두드렸던 책 속의 혁신 콘텐츠를 가지고 도시의 새로운 미래를 열어나갈 때”라며 “군포시 그 자체가 품격 있는 명품도시로써 사람들에게 감동을 주는 한 권의 책으로 완성될 수 있도록 시민과 함께 소통하며 전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장금덕 기자  jkk0401@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금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2018 KEI 환경평가본부 성과발표회
'제94회 KISTEP 수요포럼' 개최
SL공사, 주민대표와 ‘한마음 체육행사’
혁신과 지속가능성 컨퍼런스
물관리 일원화 ‘환경정책 100분 토론회’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