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환경뉴스 환경정보
‘꽃가루 달력’으로 알레르기 예방하세요기상청, 알레르기 유발 꽃가루 달력 개발

[환경일보] 국민의 건강한 생활을 지원하기 위해 기상청(청장 김종석)은 개화기인 4~5월부터 꽃가루 알레르기 환자들이 활용할 수 있는 ‘알레르기 유발 꽃가루 달력(이하 꽃가루 달력)’을 개발했다고 밝혔다.

보건복지부에 따르면 꽃가루는 우리나라 국민 중 성인의 17.4%, 청소년의 36.6%가 앓고 있는 알레르기 비염의 주요 원인 중 하나이며, 알레르기 결막염과 천식을 유발시키는 원인이기도 하다.

꽃가루 달력은 8개 도시(▷서울 ▷강릉 ▷대전 ▷전주 ▷광주 ▷대구 ▷부산 ▷제주)에서 11년(2007~2017년)간 관측한 정보를 기반으로 개발됐다.

특히, 우리나라 대표 꽃가루 유발 식물 13종에 대해 4단계(▷조금 ▷흔함 ▷많음 ▷매우 많음)로 구분해 꽃가루 날림 정도를 알려준다.

꽃가루는 우리나라 국민 중 성인의 17.4%, 청소년의 36.6%가 앓고 있는 알레르기 비염의 주요 원인 중 하나다.

꽃가루 달력은 국립기상과학원 누리집을 통해 제공되며, ▷꽃가루와 꽃가루 알레르기 ▷꽃가루 채집과 검경법 ▷우리나라의 알레르기 유발 식물 ▷오늘의 꽃가루도 함께 제공한다.

더불어 꽃가루농도 위험지수의 서비스 기간을 확대하여, 소나무와 참나무는 4월에서 6월까지(기존 4~5월), 잡초류는 8월에서 10월까지(기존 9~10월)제공할 예정이다.

꽃가루농도 위험지수: 기상조건(평균기온, 일교차, 풍속 등)에 따른 꽃가루 농도를 예측하여 알레르기 질환 발생 가능성을 나타낸 것으로 모레까지의 일 단위 예측정보를 매일 2회(06, 18시) 4단계(▷낮음 ▷보통 ▷높음 ▷매우 높음)로 구분하여 대응요령과 함께 제공한다.

‘꽃가루농도위험지수’ 정보는 기상청 날씨누리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정은 기자  press@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김재현 산림청장, 산림바이오매스 홍보 타운 방문
[포토] '세계태양에너지저장 컨퍼런스' 개최
[포토] 국민과 함께하는 농업기술 미래전망대회
[포토] 환경 그림책 원화전 ‘세상과 우리(The world and us)’
[포토] 2019년도 대한설비공학회 하계학술발표대회 개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