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문화·Book
‘그린플러그드 동해 2019’ 블라인드 티켓 오픈7월20~21일 망상해수욕장에서 개최, 강원 산불피해 지역 광광 활성화 기대
그린플러그드 동해 2018 공연 현장 <사진제공=그린플러그드 동해 조직위원회>

[환경일보] 푸르른 바다 쏟아지는 별빛, 한여름의 뮤토피아 ‘그린플러그드 동해 2019’(이하, 그린플러그드 동해) 블라인드 티켓 예매가 8일 오픈된다.

올해 역시 ‘그린플러그드 동해’를 양일간 즐길 수 있는 양일권 티켓을 선착순 한정 판매할 예정이다. 지난 ‘그린플러그드 동해 2018’의 성공적 개최로 ‘그린플러그드 동해’에 대한 관심이 높아진 만큼 더욱 치열한 예매 경쟁 및 매진이 예상된다.

‘그린플러그드 동해’는 천혜의 자연 경관을 자랑하는 동해시 망상해수욕장에서 개최되는 그린플러그드의 두 번째 지역형 페스티벌이다. 지난해 첫 개최에도 바다에 걸맞은 콘셉트, 다양한 프로그램, 탄탄한 라인업 등 다채로운 콘텐츠를 선보이며 음악 팬들 사이에서 새로운 여름휴가지로 떠올랐다.

특히 얼마 전 발생한 대형 산불로 인해 망상해수욕장을 비롯한 강원 지역이 많은 피해를 입어, 올해 ‘그린플러그드 동해’ 개최가 갖는 의미는 더욱 크다. 산불 피해로 강원도를 찾는 관광객이 뜸해져 지역 주민들의 근심이 큰 와중에 ‘그린플러그드 동해’의 개최를 통해 많은 사람들의 방문을 기대해볼 수 있기 때문이다.

그린플러그드 동해 조직위원회는 “피해를 입은 이재민 분들과 피해지역의 어려움을 함께 극복할 수 있도록, 어느 때보다 더 진심을 다해 준비하려 한다. 관객 여러분께서도 예년보다 더 큰 사랑과 관심으로 함께해 주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덧붙여 “한층 더 안정적인 페스티벌 운영과 새로운 프로그램, 알찬 라인업을 준비하겠다”고 밝혔다.

오는 7월20~21일, 강원도 동해시 망상해수욕장에서 펼쳐지는 ‘그린플러그드 동해’의 블라인드 양일권 티켓은 8일 오후 2시 인터파크에서 오픈되며, 5월29일 1차 라인업이 공개될 예정이다. ‘그린플러그드 동해’의 상세한 정보는 공식 홈페이지 및 그린플러그드 공식 SNS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이창우 기자  tomwaits@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창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2019년 멘토링 우수사례 발표대회
[포토] 박종호 신임 산림청장 취임
[포토] 조명래 장관, 환경산업 시설 스테이트 오브 그린 방문
조명래 환경부장관, COP25 '기후변화 적응에 관한 장관급 대화' 참석
[포토] 미세먼지 발생원인 분석 토론회 개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