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노동·안전 건설·안전
해양환경공단, 전문 방제기술 지원단 창단식 개최방제 전문가들 모여 해안방제, 유류이적 등 조치
'KOEM 전문 방제기술 지원단 창단식 단체사진 <사진제공=해양환경공단>

[환경일보] 심영범 기자 = 해양환경공단(KOEM, 이사장 박승기)은 지난 16일 해양환경교육원(부산 영도)에서 'KOEM 전문 방제기술 지원단(이하 지원단)' 창단식을 개최했다고 17일 밝혔다.

지원단은 전국 각지에서 업무를 수행하고 있는 공단의 숙련된 방제 전문가들을 모아 전담조직으로 구성했다. 축적된 경험과 전문성을 바탕으로 대규모 해양오염사고 및 특수유형사고에 대한 전문 대응체계를 구축하기 위해 창단했다.

지원단은 해안방제, 유류이적, 긴급구난, HNS 대응, 폐기물 관리, 방제비용 산정 등 6개 분야의 24명으로 구성됐으며 사고발생 즉시 현장과의 유기적 소통을 통한 현장지원체계 확립과 방제조치 실행력을 강화할 예정이다.

이날 창단식에서는 사고초기 대응 및 현장지휘소 설치·운영에 대한 전문가 특강과 해안방제 및 긴급구난과의 연계 활용 방안 등 재난안전 분야에 대한 심도 있는 논의가 진행됐다.

박승기 해양환경공단 이사장은 “해양환경 및 재난안전 전문기관으로서 고도화된 방제기술과 대응역량을 더욱 강화해 건강하고 안전한 바다를 만드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심영범 기자  syb@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심영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2019 한국춘란엽예품 어울림한마당
[포토] 2019 대한민국 목재산업박람회
[포토] 폐기물관리시스템 개선을 위한 국회토론회 개최
[포토] 2019 UN청소년환경총회
[포토] 제4회 대한건설보건학회 2019 학술대회 개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