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노동·안전 건설·안전
롯데건설, ‘청량리역 롯데캐슬 SKY-L65’ 견본주택 개관총 1425가구 대단지···전용 84~177㎡ 1263가구 일반분양

[환경일보] 심영범 기자 = 롯데건설(대표이사 하석주)은 서울 동대문구 전농동 620-47 일대 들어서는 ‘청량리역 롯데캐슬 SKY-L65’ 견본주택을 19일 개관하고 분양에 나선다고 18일 밝혔다.

청량리역 롯데캐슬 SKY-L65는 청량리4구역을 재개발하는 대규모 복합단지로 지하 7층 ~ 지상 최고 65층 5개 동에 아파트를 비롯해 오피스텔, 오피스, 호텔 등이 조성될 예정이다.

이 가운데 아파트는 4개 동에 총 1425가구 규모로 들어서며, 조합원 몫을 제외한 전용면적 84~177㎡ 1263가구가 일반분양 물량이다. 전용면적 별 일반분양 가구수는 ▷84㎡ 10개 타입 1163가구 ▷102㎡ 1개타입 90가구 ▷169~177㎡(펜트하우스) 4개 타입 10가구 등이다.

분양가는 3.3㎡당 평균 2600만 원대로 책정했으며, 계약금은 분양가의 10%다. 롯데건설 측은 "분양가 9억 원 이하는 HUG 분양 보증으로 중도금 대출이 가능하고, 9억 원이 넘더라도 자체 보증으로 최대 40%까지 중도금 대출을 알선할 계획이지만, 부동산 정책이나 대출 기간의 규제, 개인 신용도 등에 따라 대출이 불가능하거나 줄어들 수 있다"고 설명했다.

청약일정은 24일을 특별공급을 시작으로 25일 당해 지역 1순위, 26일 기타 지역 1순위 접수를 받는다. 당첨자는 8월2일 발표되며, 8월13일부터 16일까지 4일간 당첨자 정당계약이 진행된다.

청량리역 롯데캐슬 SKY-L65은 지하철 1호선을 비롯해 분당선, 경원선, 경춘선, 경의중앙선 등 10개 노선이 지나는 국내 최다 환승역인 청량리역을 걸어서 이용할 수 있는 역세권 아파트다.

게다가 청량리역은 GTX-B, C노선 면목선, 강북횡단선 총 4개 노선이 더 들어설 예정으로 서울 도심은 물론 시 외곽으로 빠르게 이동할 수 있는 교통의 중심지로 거듭날 예정이다.

풍부한 생활인프라도 강점이다. 청량리역에는 롯데백화점, 롯데마트, 롯데시네마 등이 있으며 청량리시장, 경동시장, 성동구립도서관, 동대문구청, 성심병원 등도 가깝다. 또한 대규모 복합시설인 만큼 단지 내에 조성되는 스트리트몰 및 문화시설 등이 조성될 예정이다.

랜드마크 단지에 걸맞은 다양한 커뮤니티 시설도 갖췄다. 게스트룸, 키즈카페, 맘스카페 등 입주민들이 편할게 쉴 수 있는 실낸 공간이 조성된다.

또한 피트니스클럽을 비롯 골프연습장, 탁구장 등 대규모 운동시설과 사우나도 갖춰질 예정이다.

분양 관계자는 “청량리역 롯데캐슬 SKY-L65는 분양물량의 88% 이상을 수요자 선호도가 높은 전용면적 84㎡로 구성했고, 팬트리, 드레스룸, 알파룸 등을 마련해 가족 구성에 따른 다양한 공간 연출이 가능하도록 설계했다”며 “많은 수요자들이 몰릴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청량리역 롯데캐슬 SKY-L65 견본주택은 성동구 행당동 294-7(지하철 2호선 왕십리역 9번 출구 주변)에 있으며, 입주는 2023년 7월 예정이다.

심영범 기자  syb@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심영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제1차 미세먼지 대응 도시숲 연구개발 협의회
판자촌서 패션산업 중심으로… 청계천 평화시장
[포토] 김재현 산림청장 ‘산림일자리위원회’ 참석
문희상 국회의장, 다문화가정 학생들 격려
무더운 여름엔 역시 ‘쿨맵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