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문화·Book
한국의 맛 살린 '비비고', 뉴요커 매료시켜미국 뉴욕 현지 한식과 비비고 브랜드 알리기 위한 쿠킹클래스 진행
오피니언 리더 22명 참가···코스요리 즐기는 현지 식문화에 맞게 구성
뉴욕에서 진행된 비비고 쿠킹클래스에서 Better Homes and Gardens 메거진의 에디터 Kristina Vanni(왼쪽)와 Food network magazine 에디터인 Kate O'Brien(오른쪽)이 요리 <사진제공=CJ>

[환경일보] 김봉운 기자 = CJ제일제당이 미국 현지에서 '비비고' 브랜드를 비롯해 한식과 한국 식문화를 알리는데 적극 나섰다.

CJ제일제당은 미국 오피니언 리더를 대상으로 한식을 직접 체험하는 쿠킹클래스를 진행했다고 29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뉴욕에서 활동하는 오피니언 리더들의 한식 인지도 제고를 위해 마련됐다.

행사는 뉴욕 첼시에 위치한 'My Cooking Party' 스튜디오에서 진행됐다. 푸드·라이프스타일 전문지인 USA TODAY Sports와 EATER NY, Food Network Magazine 등의 기자, 에디터 등 오피니언 리더들 총 22명이 참가했다.

이들은 만두와 고추장 등 '비비고' 대표 제품을 활용해 웰컴푸드, 에피타이저, 메인디쉬, 디저트로 구성된 한식 코스요리를 만들었다.

특히 에피타이저는 이달 초 뉴욕 요리학교 Culinary Institute of America(CIA) 한식 요리 경연대회 우승자와 함께 'Go Go Chicken biscuits with radish salsa’ 메뉴를 직접 조리해 화제가 됐다.

행사에 참여한 ‘USA TODAY Sports’의 Shaun Melady씨(Lifestyle Editor)는 "한국의 전통 소스인 ‘비비고 고추장’과 피클형태의 ‘비비고 깍두기’를 활용해 양식과의 조화를 이뤘다”라며, “이 메뉴를 만들며 살사 소스와 비슷한 맛을 가진 고추장이라는 한식 소스의 매력에 빠졌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웰컴푸드와 메인요리 조리 시에도 고추장을 대표 레시피로 활용했다. 웰컴푸드는 ‘비비고 고추장’을 ‘비비고 만두’에 곁들인 메뉴와 비비고 김스낵으로 만든 까나페를, 메인요리는 고추장을 곁들인 구운 농어와 샐러드를 만들었다.

디저트는 ‘백설 호떡 쿠킹믹스’를 활용해 한국의 전통 간식인 호떡을 조리했다. 메인요리와 디저트 메뉴는 지난 PGA 투어에서 컨세션 메뉴로 제공돼 모두에게 호평을 받은 바 있다.

박정윤 CJ제일제당 비비고마케팅팀장은 “CIA와 진행했던 한식 요리경연대회와 우승한 메뉴에 대해 뉴욕 현지에서 화제가 되어 오피니언 리더 대상으로 한식과 비비고를 알릴 수 있는 기회가 마련됐다”라며, “미국 전역에 비비고 브랜드의 인지도를 보다 넓히기 위한 활동들을 지속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CJ제일제당은 이달 초 CIA의 요리경연대회인 ‘이노베이션 첼린지(Innovation Challenge)’에 단독 후원사로 참여해 ‘비비고 Chef Cook-off’ 이벤트를 진행했다.

이 행사는 올해 현지 예비 셰프들에 대상으로 한식에 대한 인지도 제고를 위해 기획됐으며, 펩시, 구글 등 유수의 글로벌 기업들도 진행한 바 있다.

김봉운 기자  bongwn@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봉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경기도, ‘2019 청정대기 국제포럼’ 개막
[포토] 2019 춘천국제물포럼 개막
[포토] “불법 벌채 목재 수입 안 돼···합법성 입증해야 통관”
환경부, 2차 기후변화대응 계획 국민의견 수렴
[포토] 산림청 경남과학기술대학교서 ‘청문청답’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