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환경방송 포토뉴스
문희상 의장, 실리콘밸리 한국 기업 방문
<사진제공=국회>

[환경일보] 미국을 방문 중인 문희상 국회의장은 현지시간 9일 오후 샌프란시스코 실리콘밸리에 있는 우리나라 스타트업 기업인 팬텀AI를 방문해 현지에 진출한 우리 기업인의 노고를 격려하고 애로사항을 청취했다.

팬텀AI는 2016년에 설립돼 첨단운전자보조시스템(ADAS)과 자유주행차의 핵심 기술을 개발 중인 기업으로 카메라를 이용한 세계 최고 수준의 교통환경 인지 기술을 보유한 기업이다.

문 의장은 기업 현황 브리핑을 받는 자리에서 “우리나라 스타트업 기업이 실리콘밸리에 깃발을 꽂아주어 고맙다. 우리나라 스타트업 기술이 세계 최고 수준에 도달했다면 작은 일이 아니라고 생각한다”며 “기술 연구에 대한 고민을 더한다면 훌륭한 세계적 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을 것”이라고 격려했다.

김경태 기자  mindaddy@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경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2019 동절기 국민 절전캠패인 개최
[포토] 2019 Water-Detente 대토론회 개최
[포토] 김재현 산림청장 ‘숲 공동체가 희망이다’ 특강
[포토] ‘2019 수원시의회 환경국 행정감사’
[포토] 국회기후변화포럼 제38차 정책토론회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