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환경플러스 보건·식품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산 방지 총력 대응행안부 대책지원본부 가동, 범정부적 협업 대응체계 구축

[환경일보] 김영애 기자 = 행정안전부(장관 진영)는 27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4번째 확진환자가 발생함에 따라 범정부적 협업 대응체계 구축을 위해 대책지원본부를 가동한다고 밝혔다.

지난 1월20일 첫 확진환자 발생이후 행안부는 상황관리반을 즉시 가동하고 매일 질병관리본부 및 지자체와의 영상회의를 개최해왔으며, 27일 위기경보가 ‘주의’에서 ‘경계’로 격상됨에 따라 대책지원본부로 강화해 운영하기로 했다.

행안부는 그동안 관계부처와 지자체가 참여하는 영상회의를 통해 시‧도 방역대책반을 가동하도록 조치하고, 관계부처 협조사항 및 접촉자에 대한 1:1 전담공무원 지정·운영, 지자체 건의사항 등을 해결하는 대응체계를 운영해 왔다.

이번에 대책지원본부가 구성됨에 따라 본부장을 재난협력실장으로 격상하고 중앙사고수습본부에도 직원을 파견해 부처 간 소통을 강화하는 한편 TV 자막방송 및 재난문자방송을 세분화 해 신고방법, 예방수칙, 병원방문 시 유의사항 등 장소별로 구분해서 정보를 제공할 예정이다.

또한 지자체도 보건부서 중심으로 방역대책반을 운영하던 것을 지역재난안전대책본부로 격상하고 지자체 역량을 총 동원해 대응에 빈틈없는 방역체계를 구축하도록 지시했다.

진영 행안부 장관은 “국민들께서는 너무 불안해하지 마시고, 개인 위생과 예방수칙을 잘 지켜주실 것”을 당부하고 “정부와 민간이 합심해 이번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산 방지에 총력을 기울이겠다”라고 말했다.

김영애 기자  press@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영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눈 덮인 함양 개평한옥마을
[포토] 박종호 산림청장, 2020년 산림행정 및 정책 공동포럼 참석
[포토] ‘국가기술혁신체계 2020s 대토론회’ 개최
[포토] 톡톡톡 꽃망울 터트린 노란 산수유
[포토] 함박눈 내린 백운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