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환경뉴스 환경정책
기후변화센터, 2050 탄소중립 달성 향해 잰걸음국제기구 글로벌녹색성장연구소(GGGI)와 업무협약 체결
업무협약 체결 후 프랭크 리즈버만 GGGI 사무총장(왼쪽)과 김소희 기후변화센터 사무총장이 기념촬영하고 있다. <사진제공=기후변화센터>

[환경일보] 심영범 기자 = 재단법인 기후변화센터(이사장 유영숙, 前 환경부 장관)는 국제기구 글로벌녹색성장기구(GGGI)와 푸른 하늘(Blue Skies) 및 2050 탄소중립(Net-zero) 달성을 위한 캠페인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31일 밝혔다.

지난 30일 서울 중구 정동 GGGI 사무실에서 열린 이날 협약식에는 김소희 기후변화센터 사무총장과 프랭크 리즈버만(Frank Rijsberman) GGGI 사무총장 등이 참석했다.

양 기관은 이번 업무협약을 ▷국내 미세먼지 저감 등 대기환경을 개선하는 푸른 하늘(Blue Skies) 캠페인과 ▷2050년까지 탄소중립(Net-zero·탄소 배출량만큼 흡수해 실질적인 배출량이 0이 되는 상황)을 달성하기 위한 다양한 캠페인 활동을 추진하는데 힘쓸 방침이다.

해당 캠페인은 기후문제에 대한 시민인식을 제고하고 대한민국 정부의 적극적인 저탄소정책 수행을 요구하기 위해 기획됐다.

특히, 이번 캠페인은 오는 6월 말 서울에서 열리는 2020 P4G(Partnering for Green Growth and the Global Goals 2030·녹색성장과 글로벌 목표 2030을 위한 연대) 정상회의 일정에 맞춰 사전 및 사후 캠페인 등 다양하게 진행될 예정으로, 국제사회의 주목과 시민들의 많은 참여를 이끌어 낼 것으로 기대된다.

심영범 기자  syb@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심영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산림청 차장, 인천시 목재산업체 현장 애로사항 청취
[포토] 뉴노멀 시대의 지속가능한 국토‧환경 조성방안 세미나
[포토] 2020 공동하계 3차포럼 ‘스마트 통합 물관리’ 열려
소비자공익네트워크 '갑 티슈 비닐 사용 줄이기 방안 간담회' 개최
[포토] 2020 공동하계 2차포럼 ‘스마트 통합 물관리’ 열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