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노동·안전 산업·기술
한국간편결제진흥원, 사천시와 기업 제로페이 MOU 체결지역 소상공인 경제 활성화 청신호 기대
송도근 사천시 시장과 윤완수 한국간편결제진흥원 이사장이 기업 제로페이 도입 업무협약 체결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한국간편결제진흥원>

[환경일보] 심영범 기자 = 한국간편결제진흥원(이사장 윤완수, 이하 한결원)은 사천시(시장 송도근)와 기업 제로페이 도입 업무협약을 체결한다고 6일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은 사천시 소상공인을 보호하고, 기업 제로페이로 지역경기를 활성화하기 위해 마련됐다.

기업 제로페이는 공공기관, 정부, 지방 자치단체, 일반기업 등이 업무추진비나 일반 공금 등을 제로페이로 결제할 수 있는 인프라다.

모바일 앱을 통한 직불 결제 방식으로 실물카드가 필요 없어 기업 실무자들에게 편의성을 제공하고, 자금관리나 회계관리의 투명성도 높인다.

한국간편결제진흥원과 경상남도는 지난해 11월 기업 제로페이 시범운영 후 올해 2월 24일부터 전면 시행에 나섰으며 도내 시, 군 확산을 추진해왔다. 이에 사천시도 3월 5일 한결원과의 MOU를 통해 기업 제로페이 도입을 본격화했다.

사천시 소상공인 수는 약 8100여개이며 이 중 제로페이 가맹점은 약 660여개다. 사천시는 9일부터 기업 제로페이로 업무추진비 및 공무원 급량비를 결제할 예정으로, 사천시 경기 활성화를 기대하고 있다.

윤완수 한결원 이사장은 “기업 제로페이 도입으로 공공기관 및 기업의 업무추진비 또한 제로페이 결제가 가능해져 지역 소상공인 경기 활성화에 보탬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최근 언택트 소비가 화두가 되는 가운데 제로페이는 그 정점에 있는 플랫폼”이라고 말했다.

이어 “타인의 손이 닿는 지폐나 플라스틱 카드에 비해 제로페이는 모바일 간편결제로 가장 안전한 결제수단”이라고 덧붙였다.

송도근 사천시장은 “코로나19 바이러스 여파로 어려운 현실에 직면한 소상공인에게 기업 제로페이가 힘을 보태고자 한다”며 “사천시가 적극적으로 기업 제로페이를 이용해 지역경기 활성화를 이뤄내겠다”고 밝혔다.

심영범 기자  syb@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심영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산림청 차장, 인천시 목재산업체 현장 애로사항 청취
[포토] 뉴노멀 시대의 지속가능한 국토‧환경 조성방안 세미나
[포토] 2020 공동하계 3차포럼 ‘스마트 통합 물관리’ 열려
소비자공익네트워크 '갑 티슈 비닐 사용 줄이기 방안 간담회' 개최
[포토] 2020 공동하계 2차포럼 ‘스마트 통합 물관리’ 열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