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환경뉴스 환경정책
생태가치 높은 무인도 본격 관리


생태가치 높은 무인도 본격 관리
전남신안군 호감섬 등 개발 출입통제

앞으로 전국에 있는 무인도 중 생태적인 보전가치가 높은 것으
로 인정될 경우 개발이 제한되고 출입이 통제된다.
이번에 특정도서로 지정된 42개 무인도는 희귀동·식물이 서식하
는 등 생태적인 특이성이 높은 곳으로 국가 차원의 보호조치가
필요하다고 인정된 곳이다. 이중 전남 신안군 호감섬은 육지에서
는 그 서식처가 줄어 멸종위기동물로 지정된 구렁이 서식처 3군
데와 구렁이가 서식하고 있는 것이 확인됐다.
또한 전남 신안군 갈매섬은 넓은 해안사구와 함께 "모세의 기
적"이라 일컬어지는 바다길이 섬 사이에 형성되어 지형적인 가치
와 함께 국제보호종인 검은머리물떼새가 서식하고 있다.
전남 신안군 법고섬은 천연기념물 제324호인 수리부엉이와 쇠부
엉이가 터를 잡고 서식하고 있으며 충남 태안군 묘도에는 환경
부 보호식물로 지정된 고란초가 군락을 이루고 있는 곳으로 조사
되었다.
환경부는 2000년 전남 신안 등 7개 시·군의 160개 무인도를 대상
으로 관계전문가 등과 함께 현지 생태조사를 실시했으며 그후 관
계부처와 토지소유자들의 의견수렴 절차를 거쳐 최종적으로 42
개 특정도서가 지정됐다고 밝혔다.
특정도서를 시·군별로 살펴보면 전남 신안이 18개로 가장 많고,
전북 부안과 경남거제가 각 5개, 경남사천과 충남 태안이 각 4
개, 전북군산과 충남서산이 각 3개이다.
이번 특정도서 지정은 2000년의 독도 등 47개 도서와 금년초 충
남보령시 나무섬 등 39개도서에 이어 세 번째 지정으로서, 이에
따라 특정도서는 128개로 늘어났으며 면적은 917만㎡에 이른다.
특히, 특정도서 128개는 전체 무인도 2,679개의 4.8%로, 면적으
로는 전체 무인도면적 8,528만㎡의 10.8%에 해당되는 넓이다. 또
한 한반도 전체에서 남서 도서·연안 생태축으로서의 기능을 하
게 되며, 일종의 "해상 그린벨트" 역할도 맡게 된다
환경부에서는 2003년과 2004년에 두 차례 더 특정도서를 확대 지
정할 계획이다. 특정도서로 지정된 도서는 여러 가지 행위제한
은 물론 위법행위에 대한 철저한 감시감독을 받는다.
따라서 특정도서에서는 건물 신·증축과 개간·매립·준설·간척·토
지형질변경 등의 각종 개발행위가 금지와 가축의 방목, 야생동·
식물의 포획·반입 등 생태계에 영향을 주는 행위가 제한되고 필
요할 경우에는 출입이 제한 또는 금지된다.

이순주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뜨거운 지구, 지속가능한 미래를 위한 변화 <br>제5회 서울 기후-에너지 컨퍼런스 개최
‘2018 세상을 밝게 만든 사람들’ 시상식
SL공사, 화재취약시설 현장안전점검
'라돈 저감 주택 시공 세미나' 개최
2018 KEI 환경평가본부 성과발표회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