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노동·안전 산업·기술
제주도 문섬 등 주변해역 생태계 보전지역 지정

해양수산부는 지난 5일, 제주도 서귀포시 문섬 , 범섬, 섶섬을 포함한 주
변 해역 약 13.7㎢를 자연환경보전법 제18조에 의거, 태안군 신두리사구 해
역에 이어 두 번째로 생태계보전지역으로 지정·고시했다고 밝혔다. 해양수
산부 관계자는 "이번에 문섬 등 주변해역 훼손방지 및 보전을 위한 생태계
보전지역 지정으로 해양생태계보존사업이 본궤도에 올랐을 뿐만 아니라, 해
양생태계로서 큰 가치가 있는 문섬 등 주변해역에 대해 해양수산부에서 종
합적으로 보전관리를 할 수 있게 되었다는 점에서 의의가 있다"고 밝혔다.
이번에 지정된 생태계 보전지역은 다양한 산호 및 해조류 군락지가 있고 연
중 아열대성 어류가 서식하여 국내 최고의 수중 생태계 보고로 평가 받고있
는 지역이다. 1999년 11월 해양보호지역에 관한 국제워크샵에서 이 지역에
대한 보전지역 지정 및 산호군락 보전의 필요성이 제기된 이래 그 동안 해
양수산부와 민간전문가들은 꾸준히 보전방안에 대해 연구·검토해 왔었다.
이번 문섬 등 주변해역에 대한 생태계보전지역 지정에 앞서 해양수산부는
금년 5월에서 8월에 걸쳐 정밀조사를 실시했고 지방자치단체와의 협의, 지
역주민 공청회, 관계중앙행정기관과의 협의를 거쳤다고 밝혔다.
해양수산부의 제주도 문섬 등에 대한 해양생태계보전지역 지정은 해양생태
계 보전과 지속 가능한 이용을 하겠다는 의지가 반영된 것으로 해양수산부
는 앞으로 자연환경보전법 제19조에 의한 관리기본계획을 수립하고, 이를
통해 지역주민 삶의 질 향상을 위한 사업과 해당지역 생태계의 실질적 보전
을 위한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권대경 기자, kwondk@hkbs.co.kr>


권대경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뜨거운 지구, 지속가능한 미래를 위한 변화 <br>제5회 서울 기후-에너지 컨퍼런스 개최
‘2018 세상을 밝게 만든 사람들’ 시상식
SL공사, 화재취약시설 현장안전점검
'라돈 저감 주택 시공 세미나' 개최
2018 KEI 환경평가본부 성과발표회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