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네트워크 충청권 보도자료
한국전쟁기 대전 기록영상 발굴미국 국립문서기록관리청 소장 한국전쟁기 대전 영상 등 7건
한국전쟁기 대전 기록영상 발굴, 폐허가 된 대전시가 <사진제공=대전시청>

[대전=환경일보] 김현창 기자 = 지금까지 알려지지 않았던 한국전쟁기 대전의 모습을 담은 다수의 기록영상이 발굴됐다.

17일 대전시에 따르면 발굴된 자료는 미국 국립문서관리기록청(NARA)에 소장된 것들로 1950년 7월 17일 대전전투 당시의 영상은 물론 한국전쟁기 최대의 민간인 학살로 알려진 대전형무소와 산내 골령골에서 시신을 수습하는 영상 등 모두 7건이다.

그 외에도 폐허가 된 대전 시가지와 1918년에 건축된 대전역이 폭격으로 사라지기 전 모습, 대전전투 직전 대전을 방문해 미사를 드리는 무쵸(Muccio) 미국대사의 모습 등이 고스란히 담겨 있다.

이번 영상자료 발굴은 지금까지의 문헌자료들을 보완해 한국전쟁사에서 대전이 차지하는 의미는 물론 그 실체를 보다 입체적으로 드러내는 데 중요한 역할을 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 영상들은 대전의 현대사연구는 물론 1950년 전후 대전시가지의 구조와 중요 건축물의 모습을 고증하고, 향후 복원의 근거로 쓰일 수 있다는 점에서 대전시 문화재 관련 사업에도 중요한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영상을 발굴한 대전시 시사편찬위원회 관계자는 “미국립문서관리기록청의 한국자료들이 한국현대사연구의 보고로 수년전부터 많은 연구자들과 국가기록원이나 국사편찬위원회 등 국립기관의 지속적인 관심을 받아왔다”며 “대전 지역의 역사 연구에 중요한 의미를 지니고 역사적 현장 고증자료로 활용 가치가 높다”고 말했다.

영상자료들은 약간의 편집을 거쳐 대전시의 인터넷방송 티브이(TV) 이츠대전(It's 대전)과 유튜브(‘대전시’검색)를 통해 공개될 예정이다.

한편, 대전시 시사편찬위원회는 한국전쟁 70주년을 기념해 오는 12월 ‘사진으로 보는 한국전쟁과 대전’을 발간할 예정이다.

김현창 기자  hckim1158@hanmail.net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현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한국대기환경학회, 제63회 정기학술대회 개최
[포토] 제11회 공기의 날 기념행사
환경부 산하기관 국정감사 실시
[포토] ’2020 춘천국제물포럼’
북춘천에서 첫 서리 관측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