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노동·안전 유통 보도자료
'꼬마여도 빛나는 스타일 ' 하오, 뉴발 키즈 되다
뉴발란스 키즈 강하오군 첫화보

[환경일보] 김다정 기자 = 이랜드월드(대표 최운식)가 전개하는 뉴발란스 키즈는 아티스트 개리의 아들인 강하오 군을 20FW 시즌 모델로 발탁했다고 10일 밝혔다.

강하오 군은 지난달 31일 뉴발란스 키즈의 20FW 겨울 다운점퍼 화보 촬영으로 공식 모델 활동을 시작했다. 해당 화보는 이번 달 말 뉴발란스 공식 홈페이지와 SNS를 통해 공개될 예정이다.

뉴발란스 키즈 관계자는 “하오 군이 평소 보여준 스타일리시한 패션 이미지와 풍부한 표현력이 누구나 편하게 입을 수 있지만 트렌드를 놓치지 않는 브랜드의 정체성과 잘 어울려 발탁하게 됐다”면서 “향후 화보 촬영, 영상 광고, 제품 쇼케이스 등 다채로운 활동으로 고객들과 만날 수 있을 것이다”라고 말했다.

매년 키즈 시장의 다운점퍼 트렌드를 이끌고 있는 뉴발란스 키즈는 다음 달 초 새로운 FW 다운점퍼를 선보일 예정이다.

김다정 기자  missqt0909@naver.com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다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제22회 아름다운 화장실 대상’ 시상식 개최
수원에서 첫 얼음 관측
[포토] ‘2020 국제기후금융·산업컨퍼런스’ 개최
[포토] 실내환경 및 생활방역 발전 방향 컨퍼런스 개최
[포토] 환경권 40주년 기념 포럼·국제학술대회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