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환경방송 영상뉴스
현풍~김천 중부내륙고속도 개통
대구 구마고속도로 정체완화 및 경부고속도로 교통량 분산을 위해 지난 2001년 12월에 착수한 현풍~김천간 중부내륙고속도로가 11월 30일 개통한다.

대구시는 이번 개통으로 지역 공단의 물류비 절감되고 테크노폴리스 및 달성2차산업단지의 교통접근성이 향상돼 지역발전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현풍~김천간 중부내륙고속도로는 달성군 현풍면 지리에서 김천시 아포읍 송천리를 잇는 폭 23m, 연장 62㎞이며 총 1조388억원의 사업비가 투입됐다.

이 도로가 개통되면 기존 고속도로를 이용하는 것과 비교할 때 연간 1058억원의 물류비가 절감되고 거리는 81.3㎞에서 62.0㎞로 19.3㎞가 단축되며, 소요시간도 78분에서 37분으로 41분이 단축된다.

대구시는 이번 개통이 대구테크노폴리스 조성에 큰 도움이 돼 물동량 수송의 동맥 역할을 담당하고, 달성2차산업단지 231개 입주업체의 물류수송에도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 이번 고속도로가 개통되면 대구광역시를 통과하는 고속도로가 6개(경부, 중앙, 88, 구마, 대구-포항, 중부내륙)로 사통팔달의 도로망이 구축돼 영남내륙의 중추관리 도시로써의 역할을 수행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편 개통식은 김범일 대구시장, 김관용 경북도지사, 지역 국회의원, 건설교통부 장관 및 관련 지방자치단체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30일 남성주 휴게소에서 열린다.

<이태재 기자>

이태재  lt60@naver.com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룰라프 브런치에스 WMO 위원장 특별강연 진행
[포토] 미세먼지 정책 토론회
[포토] 2019 미세먼지 대응 국제컨퍼런스 정책 발표
[포토] 김명자 회장, 2019 미세먼지 대응 국제컨퍼런스 연사로 나서
[포토] 2019 미세먼지 대응 국제컨퍼런스를 찾은 사람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