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통일·국방
‘나진-하산 물류사업’ 현장실사단 방북승인
[환경일보] 박미경 기자 = 정부는 ‘나진-하산 물류사업’ 참여를 추진 중인 우리 컨소시엄 3사(코레일, 포스코, 현대상선) 관계자 18명의 북한 나진지역 현장실사 방북을 승인했다.

금번 실사 방북은 지난 2013년 11월13일 양측 한국 컨소시엄 3사와 러시아 철도공사간 체결한 MOU에 따라 진행하는 첫 단계 과정으로 이번 대표단은 2월11부터 13일까지 이틀간 나진-하산 철도 구간, 나진항 등에 대한 현장실사 등 활동을 진행할 예정이다.

정부는 한・러 양국간 신뢰, ‘유라시아 이니셔티브’ 등 국익차원의 종합적 고려하에 동 사업을 장려해 나가기로 했으며 앞으로 각 단계별로 필요한 지원을 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glm26@hkbs.co.kr

박미경  glm26@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미경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환경과 국민안전 위한 전기사업법 개정 토론회
산림복지진흥원-대상, ‘산림치유’ 기부금 전달식 진행
[포토] 2019 제1회 미래지구한국 토론회
국민과 함께하는 '숲 속의 한반도 만들기' 심포지엄
'숲 속의 한반도 만들기' 심포지엄 개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