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통일·국방
‘北 소형무인기 책임 회피 태도 유감’ 표명
[환경일보] 한이삭 기자= 최근 발견된 소형무인기가 북한의 소행임을 명백히 밝혀낸 우리 측 조사결과에 대해 ‘천안함 피격사건’과 마찬가지로 책임을 회피하면서, 상투적 변명으로 일관하는 북측의 태도에 국방부가 매우 심각한 유감을 표명했다.

최근 국방부는 “북측의 억지주장은 ‘한·미 공동조사전담팀’의 과학적 조사결과를 부정해 사태의 본질을 호도하고 우리 내부의 국론분열을 유도 하려는 불손한 의도로서, 이는 손바닥으로 하늘을 가리겠다는 어리석은 행태”라고 피력했다.

국방부는 아울러 “북측이 소위 ‘국방위 검열단’을 내세워 우리 측에 공동조사를 요구하는 것은 마치 범법자가 자신이 저지른 범죄행위를 스스로 조사하겠다는 적반하장격의 억지주장으로서 일고의 가치도 없다”고 못박았다.

또한 국방부는 북측이 억지주장을 즉시 철회하고 소위 ‘국방위 검열단’으로 하여금 소형무인기를 불법적으로 침투시킨 도발행위를 포함해 지난 ‘천안함 피격사건’ 및 ‘연평도 포격도발’에 대해 철저한 자체 조사와 사과, 책임자 처벌을 실시하고, 앞으로 일체의 추가적 도발행위를 중단할 것을 강력히 촉구했다.

press@hkbs.co.kr

박순주  parksoonju@naver.com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순주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고양시 스마트도시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상 대상 수상
제1회 에어페어_미세먼지 및 공기산업 박람회
정조대왕 능행차 재현
제4회 담수생물 다양성과 활용 국제심포지엄
기상청-행안부, 지진안전캠페인 개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오피니언&피플
조승환 제6대 해양수산과학기술진흥원장 임명조승환 제6대 해양수산과학기술진흥원장 임명
[기고] 스마트 방역 위한 국제 융합 연구 필요[기고] 스마트 방역 위한 국제 융합 연구 필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