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네트워크 수도권
인천 동구 '새뜰마을사업' 전국 최초 3년 연속 선정

인천 만석동 66번지 일대 철길마을 지역 위성사진



[인천=환경일보]송창용 기자 = 인천 동구(구청장 이흥수)의 ‘새뜰마을’ 공모사업에 만석동 66번지 일대 철길마을 지역이 선정되었다.

‘새뜰마을사업'은 대통령 직속 지역발전위원회가 주관하고 국토교통부와 공동으로 추진하는 사업으로 이번 공모에 철길마을 지역이 선정돼 국·시비 포함 총 사업비 15억을 확보하고 5월부터 본격적인 사업에 들어간다.

올해 선정된 만석동 철길마을지역은 인천역에서 동인천역으로 가는 철길 북쪽에 위치해 장기간 소음, 진동 및 악취로 주민들이 고통을 겪고 있으며, 각종 지역개발에서도 사각지대에 놓여 주거환경 개선이 절실히 필요한 지역이었다.


이번 공모선정으로 앞으로 4년 동안 철길마을 지역의 취약지역 주민들이 ▲지붕 개량 ▲소방도로 ▲상하수도 및 도시가스 ▲마을카페 ▲주민공동시설 설치 ▲붕괴위험 옹벽 철거 ▲방화시설 설치 ▲마을정원 조성 등 생활인프라 개선을 지원하고 집수리 및 노후·슬레이트 주택 개량 등의 주거환경 개선사업과 주민 스스로 만드는 마을을 만들기 위해 주민협의체 및 동호회 구성 등 주민 공동체 활성화를 위해 다양한 프로그램도 추진 할 계획이다.

동구는 2015년 원괭이부리마을과 2016년 만석동⋅북성동 경계지역에 이어 전국 최초로 3년 연속 선정되는 쾌거를 이루었다.

이흥수 동구청장은 “만석동 철길마을 취약지역의 생활 여건 개선을 위해 앞서 선정된 원괭이부리마을과 만석동⋅북성동 경계지역과 연계하여 시너지 효과를 창출할 수 있을 것이다”며 “기업이나 단체 등 민간부문에서도 집수리 및 각종 프로그램에 동참해 지역 주민의 생활여건과 삶의 질이 크게 향상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k9488@hkbs.co.kr


송창용  s3377@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창용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에너지시민연대, 제14회 ‘에너지의 날’ 개최
[포토] 한-중 어린이제품 안전관리제도 설명회 개최
서울시 건축상 대상 ‘한내 지혜의 숲’
[포토] 도시재생‧스마트시티 특위 ‘도시재생, 스마트시티를 만나다’ 토론회 개최
밤도깨비야시장에서 인생사진을…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