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네트워크 영남권
진주시 올해 첫 모내기 실시



[진주=환경일보]강위채 기자 = 경상남도 진주시의 올해 첫 모내기가 20일 내동면 독산리 산강마을 윤창옥(72세)씨의 논에서 실시 되었다.

 이날 첫모내기 벼품종은 조생종인 운광벼로 3월말 볍씨를 파종하여, 27일간의 육묘기간을 거쳐 첫 모내기를 하게 되었다.

기상이 예년 수준일 경우 9월초에 수확 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되며 수확한 벼는 전량 관내 미곡처리장에 산물벼로 출하하여 추석 전 햅쌀로 소비자들에게 공급될 전망이다.

한편 진주시 관계자는 “조기재배는 농번기 노동력 분산과 추석 전 햅쌀 생산으로 농가소득 증대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이며 밥맛 좋은 고품질 쌀 생산을 위해 질소질 비료를 줄이고 적기 방제를 실시”하도록 당부하고 있다.


wichae1700@hkbs.co.kr


강위채  wichae1700@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위채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2017 지속가능발전 보고대회
SL공사, 협력업체와 합동 체육행사
[포토] 제3회 대한민국 안전산업박람회
[포토] '인공위성을 통한 미세먼지 측정과 정보 활용 방안' 토론회
[포토] 기후변화와 지속가능발전 포럼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