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메트로
2018 보훈예산 증가, 첫 5조원 시대 개시...최상의 보상과 예우 기대
사진=국가보훈처 제공

2018년도 국가보훈처 예산이 역대 최대규모인 5조원을 넘어서면서 보훈가족에 대한 최상의 보상과 예우가 펼쳐질 것으로 보인다.

국가보훈처는 지난 10일 2018년도 예산이 올해보다 5530억원 증가한 5조4863억원으로 첫 5조원 시대를 열었다고 밝혔다.

보훈처는 “2018년 예산이 올해보다 5530억원 증가한 5조4863억원으로 지난 12월6일 국회를 통과해 첫 5조원 시대를 열었다”고 10일 밝혔다. 전년 대비 증가율은 11.2%로, 전체 예산 증가율인 7.1% 보다 높다.

한편 내년도 예산은 Δ보상금 및 수당의 대폭 인상을 통한 국가유공자 예우강화 Δ국민통합에 기여하는 미래지향적 보훈사업 추진 Δ현장 중심의 따뜻한 보훈 추진 부분을 집중적으로 반영할 예정이다.

이정환 기자  jhl@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꽃무릇’으로 물든 함양 천년의 숲
[포토] 박병석 국회의장 질병관리청 찾아
[포토] 제23차 전력포럼 열려
[포토] 산림청 추석 연휴 대비 국립하늘숲추모원 방역 점검
제1회 ‘수소경제와 한국의 수소기술’ 심포지움 열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