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노동·안전 노동
기금형 퇴직연금제 도입근로자 동의 하에 전문적인 수탁법인에서 퇴직연금 운영

[환경일보] 기금형 퇴직연금제도 도입을 위한 근로자퇴직급여 보장법 일부개정법률안이 10일 국무회의를 통과했다.

기금형 퇴직연금제도는 현행 퇴직연금제도 운영에 있어 노사의 전문성 부족 및 무관심 등의 문제를 개선하기 위해 전문성과 독립성이 확보된 수탁법인에서 퇴직연금을 운영토록 해 노사의 참여 확대와 자산 운용의 전문성을 높일 수 있도록 한 새로운 퇴직연금제도 운영방법이다.

기금형 퇴직연금제도를 도입하기 위해서는 사용자는 현행 계약형과 동일하게 근로자대표의 동의를 받아야 한다.

고용노동부장관의 허가를 받아 독립된 수탁법인(비영리재단법인)을 설립하고, 수탁법인과 신탁계약을 체결해 퇴직연금제도를 운영하게 된다.

고용노동부는 기금형 제도 도입으로 자산운용 전문가가 참여하는 수탁법인 이사회에서 정한 적립금 운용원칙에 따른 투자를 통해 자산 운용성과를 높여 수익률 제고에 도움이 되고, 사업자간 경쟁 유도를 통해 수수료 등 비용 절감도 가능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정은 기자  press@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친환경교통문화 확산을 위한<br>자동차 미세먼지 저감 토론회 개최
[포토] ‘동아시아 대기오염과 건강포럼’ 개최
[포토] 'KOREA PACK 2018' 개최
제8차 과총 과학기술혁신포럼
[포토] ‘2030 온실가스 감축로드맵 어디로 가야하나?’ 세미나 개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