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노동·안전 금융·경제
IBK기업은행, 프놈펜 지점 설립 인가 취득동남아시아 진출 중소기업의 정착과 성장 지원 탄력
김도진 은행장 <사진제공=IBK기업은행>

[환경일보] 심영범 기자 = IBK기업은행(은행장 김도진)은 캄보디아의 프놈펜 사무소가 현지 중앙은행(NBC)으로부터 지점 설립 내인가(예비인가)를 받았다고 밝혔다.

2016년 8월 지점 설립 인가 신청 후, 지지부진하던 인가 취득은 지난 1월 김도진 은행장의 캄보디아 중앙은행 방문으로 전환점을 맞았다. 김 행장이 캄보디아 중앙은행의 부총재를 만나 기업은행이 보유한 중소기업금융의 전문성을 강조하며 조속한 인가를 요청한 것이 주효했다고 은행 측은 전했다.

이번 인가 취득은 2015년 1월 프놈펜 사무소를 설치한지 3년 3개월만의 결실로 캄보디아에서 한국 금융기관이 상업은행 설립인가(commercial banking License)를 받은 것은 기업은행이 세 번째다.

기업은행은 IT시스템 구축, 현지직원 채용 및 교육 등을 거쳐 올해 안에 지점을 열고 본격적인 영업에 돌입할 계획이다.

캄보디아는 현재 500여개의 한국기업이 진출해 있으며 풍부한 저임금 노동력과 상대적으로 자유로운 외환규제로 중국과 베트남을 이을 글로벌 생산기지로 부상하고 있다. 2015년 출범한 AEC(Asean Economic Community)가 활성화되면 더욱 많은 한국기업들이 진출할 것으로 예상된다.

한편 기업은행은 인도네시아 현지은행 인수, 베트남 지점의 법인전환, 극동 러시아 사무소 설치 등 ‘IBK 아시아벨트’를 구축하고 해외진출 중소기업의 정착과 성장을 지원하는 글로벌사업 전략을 추진하고 있다.

기업은행 관계자는 “기업은행의 中企금융 역량을 활용해 현지진출 한국기업은 물론 캄보디아 현지 중소기업도 지원할 예정”이라며 “글로벌 동반자금융 실현하고 양국 경제 발전에 기여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심영범 기자  syb@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심영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일연 유현덕의 캘리그래피] ‘한가위’
[일연 유현덕의 캘리그래피] ‘추분’
[포토] 고양시 스마트도시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상 대상 수상
제1회 에어페어_미세먼지 및 공기산업 박람회
정조대왕 능행차 재현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오피니언&피플
조승환 제6대 해양수산과학기술진흥원장 임명조승환 제6대 해양수산과학기술진흥원장 임명
[기고] 스마트 방역 위한 국제 융합 연구 필요[기고] 스마트 방역 위한 국제 융합 연구 필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