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환경뉴스 환경정책
환경부 홍수관리체계 출범, 모의훈련 최종 점검국토부.기상청.지자체.수자원공사 등 참여, 빈틈없는 재난대응 강조

[환경일보] 강재원 기자 = 환경부(장관 김은경)가 6월12일, 국토교통부, 기상청, 지자체 등 9개 기관과 함께 ‘풍수해(태풍·호우) 재난대응 모의훈련’을 서울 동작구 한강홍수통제소에서 실시한다.

이번 모의훈련은 지난 6월8일 ‘정부조직법’ 개정으로 환경부가 물관리 ‘지휘본부’를 맡은 이후 한강홍수통제소 등 홍수관리 기능과 조직이 국토교통부에서 환경부로 이관되면서 처음으로 실시하는 훈련이다.

모의훈련은 한강수계에 집중적으로 비가 많이 내려 발생하는 홍수상황을 가정해 진행한다.

한강수계에 홍수특보가 발령되고 하천시설에 피해가 발생한 상황에서 환경부의 총괄 지휘로 댐 운영 등을 통한 홍수방어 과정을 유관기관이 합동으로 수행, 재난상황 정보의 전파·공유체계도 살핀다.

특히, 이번 훈련에서는 홍수관리를 총괄하는 환경부와 하천관리를 담당하는 국토교통부가 하천시설 피해정보를 신속하게 공유하는 훈련을 중점적으로 실시한다.

모의훈련에 참여한 김은경 환경부 장관은 “이번 모의훈련은 환경부를 중심으로 재난관리체계가 출범하는 최종 예행연습(리허설)이라고 생각한다”라고 말했다.

이어서 “참여한 모든 기관이 훈련을 통해 재난대응 준비태세와 대응역량을 점검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면서 “이러한 모의훈련을 정례화해 환경부 중심의 홍수관리체계를 빨리 정착시키고 홍수로부터 안전한 국토환경을 조성하는 데 앞장서겠다”라고 전했다.

한편, 환경부는 물관리 일원화로 이관된 홍수관리 업무를 추진하기 위해 각종 재난대응 설명서 개정을 진행 중이며, 홍수상황 관리체계도 개편하는 등 차질없는 재난대응체계를 구축하고 있다고 밝혔다.

강재원 기자  Re1@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재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제46차 환경리더스 포럼 개최
‘국가 지속가능발전목표 국민 대토론회’ 개최
‘통합물관리 비전 포럼’ 제4차 전체회의
'한국 해양보호구역의 현황과 미래' 토론회 개최
‘2002, 다시' 2018 러시아월드컵 이대 거리응원전
여백
여백
여백
오피니언&피플
[기고] 블록체인과 탄소금융[기고] 블록체인과 탄소금융
유연철 기후변화대사 임명유연철 기후변화대사 임명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