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환경뉴스 환경정보
26일(화)부터 전국에 장맛비충청·남부 천둥·번개 동반한 강한 비, 남해지방 최고 300㎜

[환경일보] 월요일인 25일 밤 제주도를 시작으로 26일 오후부터는 전국에 장맛비가 내릴 전망이다. 특히 충청과 남부지방은 천둥·번개 동반한 강한 비가 예상된다.

최근 우리나라는 고기압의 영향으로 전국이 맑은 가운데, 서쪽으로부터 고온건조한 공기가 유입되고, 강한 일사까지 더해져 전국의 낮 기온이 33℃ 이상 오르는 등 더운 날씨를 보이고 있다.

전국 대부분 지역에 폭염특보가 발효 중이며, 월요일인 25일까지 이 같은 추세가 계속되서 전국적으로 더운 날씨가 이어질 것으로 전망된다.

이러한 가운데 장마전선은 24일(일) 오후 3시 현재 동중국해부터 일본 남쪽해상에 걸쳐 있으며, 이후 북태평양고기압이 확장함에 따라 차차 제주도 부근으로 북상하고 있다.

기상청에 따르면 25일(월) 밤, 장마전선에 동반된 비구름대의 영향으로 제주도에 장맛비가 시작되겠고, 26일(화) 아침에 전국으로 장맛비가 확대될 전망이다.

26일(화) 오후에는 장마전선이 북한으로 북상하면서 충청도와 남부지방, 제주도의 비는 소강상태를 보이지만, 27일(수) 장마전선이 남부지방까지 남하하면서 새벽에 제주도를 제외한 전국에 다시 장맛비가 내리릴 것으로 보인다.

오후부터 서울·경기도와 강원도의 비는 그치겠지만, 충청도와 남부지방의 비는 계속될 전망이다.

28일(목)에는 장마전선이 차차 남해상까지 남하해 오전에 남부지방과 제주도에 비가 내릴 것으로 보인다. 오후 들어 전라북도와 경상북도는 비가 그치겠지만 전라남도와 경상남도, 제주도는 29일(금) 오전까지 비가 이어질 전망이다.

26일과 27일 예상 강수량은 ▷서울·경기, 강원영서는 30~80㎜, 많은 곳(서울·경기도) 120㎜ 이상 ▷충청도, 남부지방은 80~150㎜, 많은 곳(지리산 부근) 200㎜ 이상 ▷제주도(25일 밤부터)는 10~50㎜, 많은 곳(제주도 산지)은 80㎜ 이상의 비가 예상된다.

월요일밤 제주를 시작으로 한반도에 장마가 시작될 전망이다.

남부지방에 특히 많은 비 전망

한편 북태평양고기압의 가장자리를 따라 고온다습한 공기가 유입되고, 북서쪽으로부터 찬 공기를 동반한 기압골이 주기적으로 통과하면서 장마전선이 강약을 반복할 것으로 예상된다.

26일(화) 아침~오후에 서울·경기도(북부), 27일(수) 새벽~오후에 충청도와 남부지방을 중심으로 천둥·번개와 강풍을 동반한 시간당 20~30㎜ 이상의 강한 비가 내리는 곳도 있을 것으로 보인다.

특히 장마전선 상에서 발달한 비구름대의 폭이 좁아 지역 간 강수량의 차가 매우 커, 각종 시설물 관리와 저지대 침수피해에 각별한 대비가 필요하다.

남부지방에는 장마전선이 머무는 시간이 길어지면서 28일(목)까지 300㎜ 이상의 많은 비가 내릴 가능성이 있어 산사태, 축대붕괴 등의 추가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철저한 대비가 필요하다.

이후 장마전선은 남해상에서 머물다가 30일(토)부터 북상하면서 남부지방을 시작으로 7월1일(일) 경 전국에 장맛비가 다시 내릴 것으로 예상된다.

이정은 기자  press@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환경법률센터, 제12차 ‘환경법제포럼’ 개최
뜨거운 지구, 지속가능한 미래를 위한 변화 <br>제5회 서울 기후-에너지 컨퍼런스 개최
‘2018 세상을 밝게 만든 사람들’ 시상식
SL공사, 화재취약시설 현장안전점검
'라돈 저감 주택 시공 세미나' 개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