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환경플러스 보건·식품
한국야쿠르트 '잇츠온 밀키트', 출시 1년 "인기 만점"‘잇츠온 밀키트’ 간편식 매출 36% 차지
‘할인 이벤트 밀키트 9종’ 제품컷.

[환경일보] 김승회 기자 = 간편식 시장의 새로운 장을 연 한국야쿠르트 간편식 브랜드 ‘잇츠온(EATS ON)’이 출시 1주년을 맞았다.

한국야쿠르트는 지난해 7월 ‘주문 후 매일 요리해서 전달한다’는 콘셉트로 ‘잇츠온’ 브랜드를 출시했다.

9월에는 밀키트를 새롭게 선보이며 완제품 중심이었던 기존 간편식 시장의 트렌드를 바꿨다. 밀키트는 요리에 필요한 양만큼 손질한 식재료를 비롯해 소스, 레시피로 구성한 간편식 카테고리다.

지난 1년간 ‘잇츠온’ 판매량은 345만개이다. 일평균 약 1만개 가량 팔린 셈이다.

전체 누적 매출은 180억원이며 이중 밀키트가 65억원으로 가장 높은 비율을 차지했다. 단일 제품으로는 ‘프라임스테이크’가 최고 매출을 기록했다. ‘사골곰탕’, ‘훈제오리월남쌈’, ‘비프찹스테이크’ 등이 그 뒤를 이었다.

‘잇츠온 밀키트’는 유명 셰프와 손잡고 출시한 ‘비프찹스테이크’, ‘치킨라따뚜이’ 외에 ‘감바스 알아히요’, ‘잇츠온 떡볶이’ 등 총 20여종의 제품으로 구성되어 있다. 최근에는 메밀소바와 같은 계절식 메뉴도 선보였다.

올해 4월 한국야쿠르트는 배송서비스 강화를 위해 한 번의 주문으로 한달치 간편식을 정기적으로 받을 수 있는 ‘정기배송 서비스’를 실시했다. ‘정기배송 서비스’의 현재 고객 수는 5만명을 넘었다. 최근에는 ‘잇츠온’ 제품에 더해 발효유, 음료까지 함께 즐길 수 있는 ‘잇츠온 프로그램’도 선보이며 고객만족을 위한 서비스를 더욱 강화하고 있다.

김동주 한국야쿠르트 마케팅이사는 “‘잇츠온’은 신선한 제품과 채널 경쟁력 등 한국야쿠르트의 특성을 살린 간편식 브랜드로 많은 소비자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며 “향후에도 밀키트를 중심으로 간편식 시장을 지속적으로 선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국야쿠르트는 ‘잇츠온’ 출시 1주년을 맞아 7월 한달간 밀키트 제품 9종을 20% 특별 할인한 가격에 선보인다. 자세한 내용은 야쿠르트 아줌마 또는 온라인몰 하이프레시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김승회 기자  ksh@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승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제1회 에어페어_미세먼지 및 공기산업 박람회
정조대왕 능행차 재현
제4회 담수생물 다양성과 활용 국제심포지엄
기상청-행안부, 지진안전캠페인 개최
'기후변화 대응을 위한 도시적 실천' KEI 환경포럼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오피니언&피플
조승환 제6대 해양수산과학기술진흥원장 임명조승환 제6대 해양수산과학기술진흥원장 임명
[기고] 스마트 방역 위한 국제 융합 연구 필요[기고] 스마트 방역 위한 국제 융합 연구 필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