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통일·국방
이산가족 상봉 선발대, 광복절 방북

[환경일보] 강재원 기자 = 남북 이산가족 상봉 행사가 오는 20일부터 26일까지 금강산에서 열리는 가운데, 사전 준비를 위한 선발대 18명이 15일 오전 7시 금강산을 방문한다.

선발대는 이종철 대한적십자사 실행위원이 단장을 맡는다. 이들은 상봉 행사가 진행되는 숙소와 연회장 등 현장을 최종 점검하고, 이산가족 상봉 일정 등 시간 계획, 숙소와 행사장 배치, 이동 경로 등 세부적인 사항을 북측과 최종적으로 조율할 계획이다.

통일부 관계자는 “이번 이산가족 상봉은 행사 기간이 혹서기인 점을 감안해 이산가족들의 건강과 안전을 최우선으로 유의할 것”이라며 “ 상봉 행사가 차질 없이 진행될 수 있도록 준비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밝혔다.

강재원 기자  Re1@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재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김명자 회장, 2019 미세먼지 대응 국제컨퍼런스 연사로 나서
[포토] 2019 미세먼지 대응 국제컨퍼런스를 찾은 사람들
[포토] 2019 미세먼지 대응 국제컨퍼런스···정책·우수사례 발표
[포토] 2019 미세먼지 대응 국제컨퍼런스…2월21·22일 양일간 개최
[포토] 2019 미세먼지 대응 국제컨퍼런스 개막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