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노동·안전 산업·기술
사이버보안 전문가 한자리 모여 미래방향 모색제12회 국제 사이버 시큐리티 콘퍼런스 개최

[환경일보] 김영애 기자 =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맞아 사이버보안의 현 주소를 점검하고 나아갈 방향을 모색하기 위해 국내외 보안 전문가들이 한자리에 모이는 ‘12회 국제 사이버 시큐리티 콘퍼런스’(ISEC 2018: International Cyber Security Conference 2018)가 8월30일 서울 강남 코엑스에서 개막됐다.

For a Better Life라는 부제로 진행되는 이번 행사는, 행정안전부가 주최하고, ISEC 2018 조직위원회가 주관하는 국내 최대 규모의 정보보호 관련 회의이다.

올해에는 기업 최고경영자(CEO), 정보보호최고책임자(CISO), 개인정보보호최고책임자(CPO)를 비롯해 현업에 종사하는 보안 관계자, 중앙부처·지자체 공무원 등 5,000여 명이 참석해 열띤 논의를 펼쳤다.

삼정KPMG 김민수 상무의 기조 강연(주제 : For a Better Life! 편리하고 안전한 삶을 위한 보안)을 시작으로 총 3개 분과에서 인공지능(AI) 기반 정보보호, 악성코드 및 랜섬웨어 대책, 클라우드 및 빅데이터 보안, 개인정보보호 등 다양한 주제로 보안 전문가들의 강연이 진행됐다.

또한 각급 기관 정보보호 워크숍 등 8개의 부대행사가 동시에 개최 됐고, 70여개 국내외 정보보호 기업이 참가한 전시장이 운영돼 큰 호응을 얻었다.

김혜영 행정안전부 정보기반보호정책관은 “사이버 보안은 4차 산업혁명의 핵심 기반으로 그 중요성이 더욱 부각되고 있다”라며 “이번 컨퍼런스가 각계의 최신 기술 및 동향을 공유해 사이버보안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함께 모색하는 소중한 기회가 되었길 바란다”라고 밝혔다.


김영애 기자  press@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영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뜨거운 지구, 지속가능한 미래를 위한 변화 <br>제5회 서울 기후-에너지 컨퍼런스 개최
‘2018 세상을 밝게 만든 사람들’ 시상식
SL공사, 화재취약시설 현장안전점검
'라돈 저감 주택 시공 세미나' 개최
2018 KEI 환경평가본부 성과발표회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