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노동·안전 유통
효성 크레오라, 글로벌‘데님’ 시장 정조준독일 ‘블루존(Bluezone)’ 전시회서 데님용 크레오라 대거 선보봬
독일 블루존 전시회서 효성 크레오라 전시 부스를 마련하고 글로벌 데님 원단 관계자 및 고객사와 향후 트렌드 전망 등을 논의하는 모습 <사진제공=효성>

[환경일보] 심영범 기자 = 효성티앤씨의 글로벌 No.1 스판덱스 원사인 크레오라가 글로벌 데님 시장 공략에 나선다.

효성티앤씨는 지난 9월 4~5일(현지시각) 독일 뮌헨에서 열린 ‘블루존(Bluezone)’ 전시회에 한국 기업으로는 유일하게 데님 전용관에 전시 부스를 마련, 크레오라 에코소프트 (creora® eco-soft) 등 데님용 기능성 원사 제품을 대거 선보였다.

블루존 전시회는 지난 1995년에 시작돼 매년 전세계 1천여 개의 섬유 업체들이 참가하는 뮌헨 페브릭 스타트(Munich Fabric Start) 전시회 내 데님 전문 전시회다. 유럽을 비롯한 글로벌 데님 업계가 모여 트렌드를 공유하고 이끌어 간다.

효성티앤씨는 이번 전시회에서 데님 의류에 최적화된 크레오라를 선보이며 신규 고객 확보 및 프리미엄 브랜드로서 확실히 자리매김하는 기회로 활용하겠다는 전략이다.

특히 글로벌 주요 고객사와 최신 트렌드에 맞춘 원단 개발을 진행, 글로벌 데님 시장 공략 확대에 집중한다는 방침이다.

이번 전시회에서 효성티앤씨는 데님 원단이 가로∙세로 양방향으로 신축이 가능하도록 하는 기술인 ‘크레오라 핏스퀘어(creora® Fit2)’와 피부에 닿았을 때 시원함을 주는 냉감(冷感) 나일론원사인 ‘마이판 아쿠아 엑스 (MIPAN® aqua-X)’, 냉감 폴리에스터 원사인 ‘아스킨(askin)’을 적용한 기능성 원단을 선보였다.

효성 조현준 회장은 “크레오라는 이미 명실상부한 No.1 스판덱스 브랜드로서 데님 등 스판덱스가 활용되는 새로운 의류 및 섬유 부문에서도 시장을 리드해나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며 “크레오라가 뛰어난 품질과 기능성은 물론 최신 트렌드와 스타일, 친환경성, 감성 등 모든 측면에서 고객 만족도를 높일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품질 개발과 마케팅을 강화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효성티앤씨는 이번 전시회에서 우수한 내열성과 내염소성으로 프리미엄 데님 시장에서 품질을 인정 받아 가장 많이 사용되고 있는 크레오라 파워핏(creora® Power Fit)과 고강도 나일론 소재인 마이판 로빅 (MIPAN® robic)이 사용된 데님 원단도 함께 전시했다.

심영범 기자  syb@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심영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일연 유현덕의 캘리그래피] ‘한가위’
[일연 유현덕의 캘리그래피] ‘추분’
[포토] 고양시 스마트도시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상 대상 수상
제1회 에어페어_미세먼지 및 공기산업 박람회
정조대왕 능행차 재현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오피니언&피플
조승환 제6대 해양수산과학기술진흥원장 임명조승환 제6대 해양수산과학기술진흥원장 임명
[기고] 스마트 방역 위한 국제 융합 연구 필요[기고] 스마트 방역 위한 국제 융합 연구 필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