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네트워크 영남권
의성군 외국인과 함께 전통문화체험 캠프한국 어디까지 알고 있니

[의성=환경일보] 김희연 기자 = 의성군(군수 김주수)은 오는 8~9일, 토~일(1박2일)동안 생생문화재 사업(사회적기업 제월아트체험센터) 중 하나인 외국인과 함께하는 전통문화체험캠프인 ‘한국 어디까지 알고 있니’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생생문화재 사업의 일환으로 진행되는 이번 프로그램은 한국의 초등학교에 근무하는 원어민 교사들을 중심으로, 한국에 체류하면서 느끼지 못했던 전통문화와 문화유산에 대해 배우고 체험하면서 우리 문화의 우수성을 오감으로 느낄 수 있도록 기획했다.

이번 “한국 어디까지 알고 있니” 외국인 대상 전통문화체험 캠프는 총 27명이 참여하여 진행되는데 “문화해설사와 함께하는 사촌마을답사”, “웅산선생과 함께하는 현판 만들기”, “숲 체험 및 전통놀이 체험”, “국악공연 및 체험(가야금, 나각, 대금, 장구 등)”, “전통 주전부리 만들기(수수부꾸미, 다식, 주먹밥 등)” 등 다채롭고 재미있는 프로그램으로 진행된다.

특히 이번 프로그램 참여자 중에는 미국으로 입양되어 주한미군으로 파견되어 대구에 근무하는 Mathew Kim(김기환)씨 가족과 미국에서 결혼하여 주한미군으로 파견된 엄마를 한국인으로 둔 가족들이 함께 참여하여, 고국을 찾은 가족과 엄마의 나라를 찾아온 가족들에게 더 한층 깊은 의미를 남길 수 있을 것으로 기대 된다.

김주수 의성군수는 “이번 프로그램은 외국인들에게 우리 문화의 전통과 원형을 잘 보존하고 가꾸고 발전해 나가는 문화예술 의성을 더 한층 알릴 수 있는 계기가 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 된다면서, 특히 고향을 찾은 한국인들과 그 가족에게 뜻깊은 일이 될 것이며, 현재 사촌마을 한 달 살기를 프로그램과 함께 한국을 넘어 세계에 의성을 홍보할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김희연 기자  kimhy3729@hanmail.net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희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사회적 가치 실현을 위한 국가 물환경정책 방향' 토론회 개최
[포토] '통합물관리시대, 지속가능한 하천 치수 정책' 토론회 개최
[포토] 2019 환경산업육성 정책설명회
국정과제, 가스경제가 답이다
[포토] 2019년 환경부 대국민 업무보고회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