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네트워크 영남권
군위군 2019년 마을만들기사업 4개 마을 선정총사업비 20억원 확보, 기초 생활수준 향상 및 지역특화 기대
마을만들기 사업을 통해 정비완료된 운산리 전경

[군위=환경일보] 김희연 기자 = 군위군(군수 김영만)은 농림축산식품부가 주관하는 2019년 마을만들기사업(일반농산어촌개발사업) 공모에 4개 마을이 응모하여 모든 선정되는 쾌거를 올렸으며 총사업비 20억원을 확보했다.

마을만들기 사업은 주민역량강화와 주거환경개선, 기반시설 정비를 통해 농산어촌지역 주민들의 소득과 기초 생활수준 향상 및 지역특화를 도모하는 마을단위 사업으로 농림축산식품부 일반농산어촌개발사업의 한 유형이다.

이번에 선정된 4개 마을(군위읍 하곡리, 효령면 거매리‧금매2리‧화계3리)은 내년부터 2021년까지 3년간 마을당 5억원이 각각 지원된다.

특히 군위에서는 지난 민선6기 김영만 군수 취임과 함께 마을만들기사업에 많은 관심을 가지고 추진한 결과 현재 12개소 마을에 대해 사업을 완료 하였거나 현재 추진 중에 있으며, 이번 민선 7기에서는 ‘마을만들기사업 20개소 신규발굴’과 ‘관내 전 마을 지역개발 컨설팅’을 공약에 포함하는 등 그 어느 때보다 마을만들기사업에 관심을 가지고 추진 중이다.

한편 김영만 군위군수는 “이번에 마을만들기 신규사업에 최종 선정된 4개 마을에 대해 진심으로 축하드리며, 주민이 희망하는 사업성과를 이루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김희연 기자  kimhy3729@hanmail.net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희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제20회 환경일자리 박람회
환경법률센터, 제12차 ‘환경법제포럼’ 개최
뜨거운 지구, 지속가능한 미래를 위한 변화 <br>제5회 서울 기후-에너지 컨퍼런스 개최
‘2018 세상을 밝게 만든 사람들’ 시상식
SL공사, 화재취약시설 현장안전점검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