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피플 인물
강병원 의원, 국가기후환경회의 위원 위촉미세먼지 문제 법제화에 앞장… “국민께 푸른 하늘 돌려드릴 것”

[환경일보] 더불어민주당 강병원 의원이 대통령 직속 국가기후환경회의에 위원으로 위촉됐다.

국가기후환경회의는 미세먼지 문제 해결을 위해 정부·정당·시민사회단체가 모두 참여하는 범 국가기구로 지난 4월29일 출범 뒤, 오늘(10일) 전체회의를 개최했다.

강 의원은 미세먼지 문제 해결을 위해 맘카페 회원들과 시민단체와 함께 머리를 맞대고 ▷미세먼지 특별법 ▷대기관리권역의 대기환경개선에 관한 특별법 ▷대기환경보전법 일부개정법률안을 포함한 ‘엄마와 함께 만드는 푸른하늘 3법’을 발의, 통과시킨 바 있다.

이 밖에도 ▷폭스바겐 재발 방지법 ▷발암물질 금지법 ▷항만지역 대기질 특별법 등 법안을 발의 및 통과시키며, 미세번지 원인 물질을 줄이고 대기질 환경을 개선시키는 다각도의 정책들이 시행될 수 있는 근거를 마련하는데 힘써 왔다.

더불어민주당 강병원 의원은 국회의장의 추천을 통해, 각 정당대표 추천에 따른 같은 당 김종민 의원, 자유한국당 김재원 의원, 바른미래당 신용현 의원, 민주평화당 조배숙 의원, 정의당 이정미 의원과 함께 국가기후환경회의 위원으로 위촉됐으며, 향후 미세먼지 문제 해결을 위한 범국가 차원의 활동을 이어가게 된다.

강 의원은 “미세먼지는 정치적 이견이 있을 수 없는 ‘민생’ 그 자체”라며 “국회에서뿐 아니라 범국가 차원의 대통령 직속 국가기후환경회의 일원으로 활동하며, 미세먼지로 갑갑한 국민의 가슴을 시원하게 뚫어줄 구체적 해법을 마련해 국민 여러분께 푸른 하늘을 돌려드리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정은 기자  press@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제1차 미세먼지 대응 도시숲 연구개발 협의회
판자촌서 패션산업 중심으로… 청계천 평화시장
[포토] 김재현 산림청장 ‘산림일자리위원회’ 참석
문희상 국회의장, 다문화가정 학생들 격려
무더운 여름엔 역시 ‘쿨맵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