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노동·안전 E-BIZ
용인 전원주택형 타운하우스 ‘가르텐하임’ SK하이닉스 반도체클러스터 처인구 입주 확정, 잔여세대 분양

사진제공=가르텐하임

[환경일보] 류창선 기자 = 높은 지가상승률을 보이고 있는 용인시 처인구는 단기간 내에 높은 땅값 상승률을 보였다. 용인시 2035년 도시기본계획으로 남사신도시, 포곡∙모현 문화관광복합밸리 등 조성할 예정으로 서울세종스마트고속도로, 제2외곽순환도로 등 광역교통망을 계획 중이다.

‘가르텐하임’ 타운하우스는 용인시 처인구 포곡읍 삼계리 일대로 총 107세대의 대단지 전원주택으로 조성 중이다. 특히 3억원대의 합리적인 가격으로 아파트의 편리한 장점과 개인프라이버시를 누릴 수 있는 단독주택의 장점을 실현해 주고 있다.

히노키 중목구조로 진도 7의 강진을 견디며 삼림욕에서 누릴 수 있는 피톤치드, 음이온효과 등 쾌적함을 더했다. 아이들이 마음껏 뛰어놀 수 있는 2~3층 구조의 단독형으로 4가지 타입 중 선택가능하다.

남향위주의 배치로 일조량 및 채광이 우수하며 용인 최초 야외수영장을 설계해 다양한 레저활동이 가능하다. 넓은 잔디마당, 원목 싱크대, 친환경 자재를 사용해 기본품목으로 제공하며 단지 내 무인택배함, CCTV, 관리소 등 운영할 예정이다.

히노키 자재는 습기 조절에 탁월하며 철보다 불에 강한 자재로 내구성이 우수하다. 또한 쿠라철물을 적용해 내화성 및 내풍성을 강화해 벌채 후 200년간 강도를 증가시켰다.

영동고속도로, 경부고속도로, 제2경부고속도로, 45번 국도 등 서울 및 주변 지역으로 빠르게 이동가능하다. GTX A노선 개통시 서울과의 접근성을 단축시키며 경전철 연장계획, 분당선 환승, 에버랜드역~광주역 연장 등 수도권 남부의 교통요충지로 성장 중이다.

성장관리지역이던 수지구나 기흥구에 비해 처인구는 자연보전권역의 비중이 커 개발이 더뎠지만 대기업의 입주 및 테크노밸리, 에버랜드 확장 계획, 서울세종고속도로 등 빠른 발전으로 추후 미래가치가 우수할 것 으로 전망된다.

처인구는 비교적 저렴한 땅값으로 타운하우스나 전원주택 인기가 높으며 SK하이닉스반도체 클러스터가 가동 시에는 주거수요를 품을 대단지 타운하우스단지가 많지 않아 희소가치가 높을 것으로 예상된다.

현재 ‘가르텐하임’ 타운하우스는 샘플하우스를 운영해 주말 및 평일 사전예약 후 관람가능하다. 이미 1차 세대분은 입주를 시작했으며 잔여세대에 한해 선착순 분양한다.

류창선 기자  kyoung0702@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류창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한국환경경영학회 '2019 춘계학술대회'
[포토] 'KT&G 연초박 성분 공개 검증' 촉구
[포토] ‘스마트 도시홍수관리 국제 심포지엄’ 개최
[포토] 기후위기시대, 식량안보법 제정 방안 모색
[포토] ‘제14회 설비포럼’ 개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